참여광장

토론게시판

상세
알짜 북주민지원 사례
Korea, Republic o 학사대 1 335 2010-02-24 19:42:03
과거 10년 한국 정부가 김정일 정권에만 해빚을 쪼여주고잇을때 일본은 북한주민마음잡기를 하엿다
한국이 쉽고도 빠른길로 가려고 김정권과의 비즈니스를 하고잇을때 일본은 철저하게 김부자배척 북한인민돕기 라는 멀고 어렵지만 원칙적인 길을 걸엇다

노동신문에서 조일국교정상화를위한 회담을 한다고 나올때마다 북한주민들은 가슴을 조이며 지켜보앗다
일본이 손해배상을 할가봐 그럼또 정권이 강화되고 통제가쎄지고 뻔한것이니까

허나 종내 우려할만한일은 일어나지안앗다 대신 자전거와 쓰던 타이어가 많이들어왓다 중고자전거는 거의 100퍼센트 시장으로가고 타이어들은 야마가 좀 남아잇는것들은 군부대로 보내졋다

이거 어떻게 빨리도 알아차린 일본은 야마잇는 타이어들은 큼직한 창으로 찔러서 들여보낸다 그러니 민간으로 흘러나오는데 북한주민들은 거기에 나사를 대고 조여 사용하고잇으며 캄파스란 신조어가 생겨나기도 하엿다

함흥 호령천가에잇는 자전거 시장에 중고 자전거가 막들어올때의 일이 문득 떠오른다
북한산 자전거들( 성천강 제비 갈매기 )만보던 북한주민들이 앞에 바구니달린 중고자전거를 보고 희한해한다

자전거 상인들이 바퀴를 돌려놓고 .. " 할아버지가 돌려놓고 죽은건데 아직두 돌아가오" 하며 선전한다
모여서 구경하던 사람들중 누군가 하는소리 " 자본주의 사회엔 도적이많아서 물건을 뒤에 못놓고 앞에다 싣는가"

" 쳇 일본이 법치국가여 법치국가 우리나 같은줄 아나보지" 와 웃는다
" 갸들은 말이요 우리처럼 자전거에 화물차만큼 싣고 안다니고 장보고 바구니에 턱턱 담고 타구가면끋이요 뭐 짐바로 꽁꽁 동이고 이런거 없다 이거요"

모든 사람들이 머리를 끄떡인다
그로부터 10 여년 북한의 절반이상 주민들이 일본 중고를 타고다닌다
함흥서 청진 나진 천리길을 자전거로 장사 다닌다

아빠트 10층 사람들 매일 어깨에 메고 계단을 오르내린다 일본자전거는 북한땅에들어와 북한주민들의 마음속에 자리잡앗다
좋아하는 회원 : 1
고담녹월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 향토 2010-02-24 20:24:43
    이 글을 보니 옛 추억이 떠오르네요. 혹시 분은 이원사람?????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학사대 2010-02-24 23:20:48
    단천 오목리 신단천 기암 곡구 학사대 쌍암 리원 송단 염분 증산 라흥 예 저는 학사대 사람입니다 북한 동해팔경중 하나인 학사대 그곳 돌아가는 바위 바로딱위가 저의 집이지요 혹시 라흥분 ?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댓글입력
    
이전글
남한에 탈북자 세상은 없다.
다음글
한국의 미래 예언 (퍼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