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광장

토론게시판

상세
민족차별을 즐기는 조총련
Korea, Republic o 장진성 2 468 2010-03-06 16:05:42
조총련의 교육은 북한의 명령교육이다.

최근 일본 정부가 立法 추진 중인 고교 학비 무료화 대상에서 在일본 조선인총연합회(조총련) 계열의 학교들을 제외하는 방안을 검토하자 북한이 노동신문을 통해 강하게 반발했다. 교육문제를 反총련, 反공화국 정책이라고까지 한 북한의 비난은 어쩌면 맞는 말이다.

왜냐하면 조총련 학교들은 교육의 순수성을 배제하는 이데올로기 학교, 즉 북한 통치이념에 복종할 수 있는 人力양성 기관이기 때문이다. 우선 조총련 학교들의 교과서부터가 교육의 기만이다. 조총련 교과서들은 자체로 편찬하는 것이 아니라 조선대학교에서 기술한 초안을 북한으로 보내어 수정, 결제 받는다.

북한에서의 과정도 교육성이 아니라 黨 통일전선사업부 101연락소가 주관한다. 그 이유는 조총련의 행정관리와 세부적 지도를 統戰部가 전담하기 때문이다. 일본 내 일부 학자들은 강주일(강관주)부장의 당 대외연락부가 조총련을 조종한다고 잘못 진단하는데 사실 당 대외연락부는 공작 차원에서 부분적 지도와 활용만 가능하고, 전체적인 행정지도는 남한에 대한 적화통일전선구축 차원에서 黨 통일전선사업부가 총괄한다.

평양시 중구역 련화동에 위치한 101연락소는 통전부 내 문화연락소로서 조총련의 월간잡지 “시대”까지 수정, 결제했다. 이러한 경험과 기술을 바탕으로 101연락소는 조총련의 현 과업과 목적까지 반영한 교과서를 수정 보완한 다음 813연락소로 넘긴다.

101연락소와 한 구역 안에 위치한 813연락소는 통전부 출판연락소로서 완성된 원고를 교과서1호로 재현한다. 이1호를 일본으로 가져가 조총련 명의로 출판하여 산하 학교들에 배포하는 것이다. 통전부가 이렇듯 완벽한 결과를 스스로 만드는 것은 모든 결정사안을 제의서, 유일비준제도에 의존하는 당 원칙에 따라 김정일의 최종사인을 받기 위해서이며, 유일적 지도 관리 차원에서 법적 강제성을 부여하기 위해서이다.

일본에 대한 현실 감각이 떨어진다는 조총련측의 異見이 제기된 적도 한 두 번이 아니다. 그러나 시장국가는 자율성이 존중되지만 이념국가는 강제성만 있을 뿐이다. 결국 조총련 학교의 교육은 북한의 명령 교육이다. 그래서 교육비도 응당 김정일이 책임져야지 일본 정부가 부담할 사안이 아니다.

더욱이 조총련 학교들에서 학생들에게 교묘하게 세뇌시키는 주체적인 민족성이란 참으로 북한만의 주체인 김부자 신격화, 즉 反日로부터 시작된 김일성 개인의 혁명 역사이고, 김정일 정권으로 이어지는 봉건세습 교육이다. 일본의 과거와 현재는 물론 미래와도 전혀 상관없는 金父子 초상화를 걸어놓고 세상에서 가장 실패한 북한을 가르치는 이런 亡교육 장소가 과연 무슨 학교인가?

또한 조총련이 평등의 원칙에서 무상지원을 요구하는 것도 언어도단이다. 사실 민족차별이야말로 조총련의 최대 목적이고 사명이 아닌가? 재일교포들에게 일본인으로의 귀화와 同化를 조직적으로 차단하고 오직 김일성 민족의 자부심만을 가지도록 강요하지 않았던가. 평등은 존중과 이해, 협조를 전제로 한다.

그러나 조총련의 총사령관인 김정일은 2002년 黨선전선동부에 全黨, 全民을 상대로 미국, 일본, 남한에 대한 백년숙적교양을 강화할 데 대해 지시했다. 이것은 은밀한 비밀이 아니라 노동신문에서도 일본을 백년숙적으로 대놓고 기술 할 만큼 북한의 공개적인 對日 적대정책이다.

이처럼 북한은 현재 일본과 국교가 없는 정도가 아니라 적대관계이며, 그래서 조총련에 대한 일본정부의 억제정책은 차별이 아니라 아직도 반성하지 않는 납치국가와 국민에 대한 구별일 뿐이다.

조총련이 일본 정부의 고교 무료화 혜택을 받으려면 산하 학교들에 붙은 金父子 초상화를 내리고 김정일 神格化 교육을 포기해야 한다. 그 선택만이 일본 사회에서 생존할 수 있는 최소한의 양심이고 체면이다.
좋아하는 회원 : 2
이민복 고담녹월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 그래도 2010-03-06 21:22:51
    조총련은 10만이었으나 이제는 4만이라고 하더군요

    민단으로 편입되는 사람도있고 한국으로 들어와서 귀화하는 사람도 있고.

    시간지나면 조총련은 간판만 걸려있는 유령회사가 될수밖에 없을거 같습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마에스트로 2010-03-06 21:44:11
    김정일 신격화.... 이젠 김정은 신격화겠지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강강수월래 2010-03-07 05:20:56
    조총련담당은 116연락소입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ㅎㅎㅎ 2010-03-07 10:01:36
    조총련 아마 머지않아 해체될겁니다.
    북한이 제일 자랑하는 해외 조직인데 아마 북한당국이 그조직을 망하게 하지않았나 하는 결론...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댓글입력
    
이전글
북한의 김밥
다음글
러시아 벌목마치고 오던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