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광장

토론게시판

상세
힘듭니다 증말~~
Korea, Republic o 사귀자 3 2827 2007-05-13 21:55:58
사는게 힘듭니다 생각되로 되지않슴니다///
사랑하는 여인이래도 생겨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글도 목숨걸고 왓기에 노력은 하지만 지칠때가 많습니다///
사랑하는 여인만 생겨 저에게 힘이 되여 줫으면 조켓읍니다
어케해야 힘을얻죠..?
좋아하는 회원 : 3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 2007-05-13 23:06:56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2007-05-14 01:25)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반고호 2007-05-13 23:07:08
    님의 말씀으로는 힘들게 고생해서 한국으로 왔는데,여지껏 혼자라서 같이하는 이가 없어서 하루하루가 외로우시다는 말씀이신 것 같습니다.

    사귀자님,올해 나이가 어떻게 되십니까..?
    속된 말로 남자가 여자를 만나는 장소로는 아주 다양하지요..혹시 모임 같으신거 있으십니까..음..참고로 벼룩시장이나,교차로 제일 뒷장 같은데 보시면 모임에 참여할 사람들을 많이 찿는 광고도 많습니다.반대로 인터넷에서도 여러 모임을 가질 수 있는 카페도 아주 많답니다.

    제가 보기엔 님은 어디에 동참을 할 수 있는 방법을 잘 모르시는 것 같습니다.먼저 어떤 사람들이건간에 취미생활로 모임에 참여를 하다보면 님에게 어울리는 인연이 있을 수도 있습니다.여러 사람이 같이 같은 취미 활동을 하기 위해서 자주 모임을 가지게 되고,그러다보면 좋은 사람 만날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님처럼 이렇게 바보같이 외롭다고...여자가 있었으면 좋겠다라는 식의 글은 여기 이 사이트에선 별로 안 좋게 생각할 소도 있지 않을까요...능력의 차이입니다.모든 인연은 사람이 있는 곳에서 이루어지지,홀로 외로움 타시면 백날 기대하셔도 인연은 안 옵니다.

    사교라는 것이 있습니다.님은 사교를 하는 모임에 자주 다니셔야 연인을 만날 수 있겠지요..그쵸..?

    이것도 저것도 자신 없으시면 결혼 상담소에 신처을 하시던가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긋모닝 2007-05-13 23:12:33
    리,,,님,,사람을 그런식로 히롱하지마세요 당신은 중국조선족같은데 탈북민 흉내는 치우는게 좋을것같아요 마음아픈사람 말한마디 도장찍지마세요 당신도 혼자고 가족이없으면 다그렇게 되는거예요,,,당장이싸이트에 나가주세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ㅇㅇ 2007-05-14 01:29:39
    님은 지금 삶의 고달픔보다 외로움이 더 많으신거 같군요..그래서 곧 삶의 고달픔이 더 크게 느껴지실지도 모르겠네요..
    이성을 만나 인생의 즐거움을 느끼고 누군가에게 삶의 고달픔을 위로받고 싶으시군요..
    일단 반고호님이 이야기한대로 많은 사람을 만날수 있는 모임을 하시는게 괜찮은거 같아요...의도적이든 아니든간에 많은 새로운 사람과의 만남이 지속되면 친구도 생길수 있고 애인이 생길수도 있는거니까요...
    거기다 모임이라면 결국 나와 취미나 목적이 같은 사람이니 본인과 잘맞을수도 있겠죠..
    많은 만남을 가지시는게 좋을거 같네요...애인이 생겼으면 해서 생기는것도 아니고..당분간 사랑은 안한다고 결심한다고해서 사랑하는 사람이 안생기는것도 아니니깐요..
    일단 많은 만남을 가질수 있는 모임같은 것에 참석하시는게 좋을거 같아요..^^
    그런 모임 참석도 사랑을 쟁취하기 위한 작은 용기입니다.. ㅎㅎ
    화이팅요.. ^^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혜산시 2007-05-15 00:03:01
    ^^ ㅎㅎ 나도 사귀자 님의 말을 이해감니다 나도 한국에 가지 와서 텅빈집에서 혼자 살앗거든요 일끝나고 집에들어오면 세상에 서 나 혼자 사는 느낌도 많이 들엇고요 사귀자 님 힘내셔요 전 회사에서 2년 지나니 팀장이 되고 좋은 연인도 만난는데 회사에서 열심히 일 하느라 보며는 여자가 다 생김니다 ^^ ^^ ㅎㅎ 힘내세요 ^^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sss 2007-05-17 00:37:49
    혼자서도 그럭저럭 살만한데..절대로 포기하지 마세요. 언제인가는 좋은 일이 생길겁니다^6^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인권 2007-05-17 01:36:55
    사귀자님 저도 님과 같은 사람으로 가장 중요한 요점 하나만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우리는 언제나 감정과 이성사이에서 갈등하는 어려움이 많습니다.

    쉽게 얘기 하겠습니다.
    일상 생활에서 어떤 친구들과 어떤 이야기를 하고 있다고 가정하고 님은 이것이 옳다고 생각하는데 상대방은 아니라고 주장 할 경우를 말하는 것입니다.
    이럴 경우 우리는 대부분 얼굴을 붉히며 감정을 앞세우거나 주먹을 앞세우는 경우가 태반입니다.
    그렇다고 그것이 님이 모르거나 너무 부족해서보다도 그러한 해답을 풀수 있을 만큼 언어구사에 능숙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이는 친구를 사귀는데 큰 오해와 경계를 만들기도 합니다. 예컨데 이는 님을 더욱 외롭게 만들고 자신을 고립시키는것 밖에 안되며 따라서 이런 마음가짐을 바로 해보십시오.
    처음은 내 주장을 얘기 못하더라도 그사람이 이야기하는 논리성을 배우는 입장으로 바라본다면 당신도 훌륭해질 수 있으며 따라서 당신의 주장의 정당화를 제기할 수 있으며 친구들도 이를 인정하는 것이 곳 당신이 외로움을 없애는 하나의 길이기도 합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차지나 2007-05-17 15:40:48
    사귀자님 힘내세요 혼자라서 외롭지만 이 고비를 이겨내시면 언제든지 좋은 인연도 생기고 좋은 일도 생길겁니다...화이팅~~~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친구 2007-05-18 16:12:07
    힘들수록 이를악물고 열심히 돈을버세요
    열심히사는 당신의 모습을 본다면 회사에서나 주변에서 저절로 생김니다
    힘들다고... 외롭다고... 술이나 담배을 피우지말고 교회에나가
    하나님께 기도하세요
    하나님께서 당신의 기도을 들어주실 겁니다
    그럼 힘내세요 화이팅~~아자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시작이야 2007-05-19 08:59:28
    감사합니다 님들의 말씀대로 살아갈께요 감사합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얼큰이 2007-05-19 23:33:57
    민주주의 사회에선 능력과 돈이 최고입니다..돈 많이 벌든가,,사회에서 성공하시든가..그러면 ㅇ자들이 줄섭니다...간단히 진리지..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쁜이 2007-05-21 20:48:46
    이렇게 생각하는 여인들도 참으로 많은데...
    왜 님은 님대로 나는 나대로
    어디 있는지도 모르는 먼 곳에서 혹은 벽을 맞대고 홀로 외로움을 씹으며 지내야 하는건지...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시간 2007-05-22 00:26:48
    그러게요
    왜...~ 세상은우리을 힘들게 할까요
    부모, 형제라도 한명 있었으면 좋으련만....
    왜로은 세상 홀로살기 너무힘들어....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술취한고양이 2007-05-24 18:48:42
    난 혼자사는게 더좋은데^^ 결혼해서 애낳고 마누라 바가지 견디며 사시는게 더좋다는겁니까? 돈벌어서 혼자쓰고 잼나게 사시면 되징 ㅋ 유부남의 농담이구요^^ 동호회같은데 나가세요 우리나라 동호회 많습니다. 거기가서 많은 사람 사귀면 즐겁구요 저는 참고로 사진 ,자동차 동호회 가입해서 사람들 자주 만나고 좋습니다.. 멋진 만남 가지시길 바래요^^ 파이팅!!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또순이 2007-06-06 09:19:03
    고양이 술취했나보다 ㅎㅎㅎ 이름이 넘 맘에드는데요 당신은 본명은????
    내가알지롱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호랑나비 2007-06-18 16:23:25
    힘내세요 누구나 맞찬 가지예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보라색 2007-07-07 16:32:57
    나이20-30대아닌지요 입국몇년되셨는지요 처음남한사회에정착이누구나다힘듭니다 그힘든아픔과 외로움을 입술깨물면서라도 참고이겨내면 성공적인정착을하는걸로믿겠습니다 마음아픈일있으면가슴에담으면병나니까 내가쓴나이맞으면누나로생각하고전화하세요 010-4562-0200 화이팅하시고 몸건강하기를바래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백두천제 2007-07-18 14:19:46
    나도 아직 혼자요
    우리 탈북동지회나 국정원에 청원서를 넣어서
    참한 북한아가씨와 중매를 연결해달라고 해보는것은
    어떻겠소. 한번 노력 해봅시다.
    연락(쪽지)날리기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댓글입력
    
이전글
탈북자 동지회의 힘 어디서 나올 것인가?
다음글
하나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