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광장

토론게시판

상세
- 삭제되었습니다. -
Korea, Republic of 하랑인 0 1081 2016-07-13 22:27:38

이글은 하랑인님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2019-02-02 12:19:44

좋아하는 회원 :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 하랑인 ip1 2016-07-13 22:53:00
    상해서 잡히면 단뚱까지 여객기로 호송합니다 여객기 태여나서 상해에서 잡혀가 처음타봣네요 ㅎㅎㅎ 한국에 올떄는 여객기를 10시간넘게 탄거 갓네요 삼국을 통해 오는 와중에
    걸쳐서 대한항공으로 모시는데 기억에 생생해요 ㅎㅎ 인도 뉴델리 갓다올테더 그렇거 은행가서 700딸러 인도 25000루피 가지거 인도갓네요 영어를 모르면 저처럼 400루피 하루밤자는 모텔도 4000루피를 받거 영어를 몰라서 말안통하니 모텔에서 뗴돈을 벌엇다거 매우 기뻐할겁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조선족형님 ip2 2016-07-15 21:14:42
    괴로웠고 힘들었던 과거지만 진솔함을 담아 쓴 글, 잘 읽었습니다.
    김책공대를 나왔다는 이성국이란 분은 북한수다란 프로그램에서 연길서 자동차를 훔쳐 팔고 사슴장 주인집 문짝을 뜯어버렸다고 아주 자랑스럽게 얘기 하던데... 그에 비해 님은 .. 참 ..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조선족이란분 ip3 2016-07-15 23:52:56
    탈북자에 상당히 적대감을 가지고 계시네요. 그런데 동지회를 들여다 보는 이유가 뭐죠? 누가 뭐라해도 탈북자와 한국인은 중국인에 대한 경계를 풀 수 없습니다. 중국이 민주화 되기 전에는요. 여기와서 글쓰는 시간에 차라리 중국의 민주화운동에 노력하세요.

    하랑인도 이제 대한민국 여권을 가지고 있으니 합법적으로 중국에 나갈 수 있을겁니다. 허구헌날 한국사람이 자기 아버지를 헬기로 묶어 죽였다는 소리 하지말고 중국가서 사세요. 정신병도 치유할겸 말이죠.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조선족형님 ip4 2016-07-16 10:16:47
    내가 탈북자에게 적대감을 갖고 있다니? 저의 사촌형제들도 탈북자이고, 나도 중국에서 우연히 만난 북한사람을 도와 여럿 한국에 보냈는데..
    내가 말한 사람은 탈북자 중의 이성근이란 분이지 결코 탈북자 전체가 아닙니다.
    님이 편견을 갖고 있기에 그리 이해하는 겁니다.
    민주화든 떵나발이든 미국 총기에나 신경을 쓰시지 내가 뭘하던 뭔 참견? 것참 독재사상이 아직도 남았음? 입으로는 민주화 민주화,, 민주화의 진정한 의미가 무엇인지 아세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sung0585 ip5 2016-07-16 02:15:02
    ㅋㅋㅋㅋ 헬기가 미쳤다고 사람축에 도 못 끼는 하랑이 애비를 바줄에 매달고 다녔겠냐...바줄에 동동......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조선족형님 ip4 2016-07-16 10:37:40
    미국 국기가 어느 글에서나 쌍소리 참 많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하랑인 ip1 2016-07-18 16:52:40
    2009년도 마산에서 잇을때 군대헬기에 바줄에 메달려가는 사람을 봣다거 그사람이 누군지는 모르지 아직도 숨길려하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그사람바로저예요 ip6 2016-07-19 12:58:45
    그 사람 바로 저예요. 님의 아버님의 사진 여기 있어요. http://www.freakingnews.com/Matt-Lauer-Hanging-From-a-Helicopter-Pictures-131930.asp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하랑인 ip1 2016-07-22 00:35:07
    6번////안전구조대는 메셧네 그렇게 나름 추락할 염려는없어보이는데 마산에서 본
    군대헬기에 부츠겨 가던분은 안전구조대도없이 무지막지루 바줄에 묶이지도 않앗거
    바줄에 매달린채로 두손을 바줄을 잡고 나르는사람 봣음요 그럼 떨이질 확률이 많겟져
    이분 미국국기 달앗다거 횡설수설 하시네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하랑인 ip1 2016-07-22 02:42:53
    짐 환청이 들리기를 김정일이네 저의아버지를 한국에서 보여줄 힘이 잇으시데요 장군님 감사합니다 이명박대통령님 감사합니다 저의 아버지를 한국에서 보여준다니 저에겐 너무나도 그리웟던 아버지엿습니다
    저의 아버지가 아니져? 2009년도 마산에 군대헬기에 바줄에 부츠겨가던분이 멀지않아
    국정원에서 전화오겟는데요 ㅎㅎㅎㅎ 저는 아버지네 관심없습니다 저에게 필요한분은 저의아버지입니다 감사합니다
    아버지하고 헤여진지도 16년넘엇어요 그런아버지를 한국에서 만난다니 정말 기쁩니다
    감사합니다 아버지하거 같이살면서 대한민국에서 남부럽지않게 살겟습니다 의사에요
    아버지만 잇음 대한민국에서 정착하는데 무리없이 꼭 성공하겟습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하랑인 ip1 2016-07-22 06:53:56

    - 하랑인님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2016-07-22 07:53:16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하랑인 ip1 2016-07-24 12:27:15
    2009년도 마산에 잇을떄 군대헬기에 두손을 바줄을잡거 나르던분이 4만딸러경제쓰씬분의
    아버지래요 저 이제서야 알앗습니다 저의 아버지 아니군요 감사합니다
    제가 네이버에서 퍼올린 그 4만딸러경제쓰씬분의 아버지래요
    저의 아버지 아니엿군요 ~~~통일이되면 4만떨러경제 결코먼미래의 이야기가 아니라길래 그글을쓰셧던분의 아버님이시래요 다행히도 저의 아버지가 아니여서 저로써는
    정말 기쁜 소식이나 다름없습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댓글입력
    
이전글
여자들은 도벽이 있다?
다음글
민주주의는 나쁘게 말해서 이기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