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광장

자유게시판

상세
알기쉬운 상대론과 양자역학. 11편.이보다 더 쉬울순 없다.
Korea, Republic of 돌통 0 39 2020-01-20 15:42:05

제목: 오늘은 4차원과 확률과의 관계에 대해서 이해해보죠



제가 쓰는 글의 목적은 결국 양자역학에 대한 이해를 비전공자나 전공자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는 것입니다.


양자역학은 결국 세상을 확률론적 결정론으로 해석하는 것인데, 오늘은 왜 우주가 확률적인지에 대한 설명과 관련이 있습니다.


그러기 위해선 전에 설명했던 내용과 관련된 4차원, 즉 하나의 시간대(고립계)가 가진 의미가 무엇인지 알아보도록 하죠.


1차원인 선이 있을때 그 선위에는 서로다른 무한개의 0차원이 있죠?


마찬가지로 2차원인 정사각형 면에 수직으로 선을 그으면 서로 다른 1차원이 무한개 있구요.


또 3차원인 직육면체에 수직으로 가를 때 서로다른 2차원의 면이 무한개있습니다.


왜 제가 저렇게 균등하게 잘랐을까요? 균등하게 잘라야 균등하게 나눠진 것들끼리는 이를테면 에너지가 같다는 것을


알수있기 때문입니다. 1차원의 단면인 점은 자체로 균등하고, 2차원의 단면인 선은 모두 같은 길이고, 3차원의 단면인


면은 모두 같은 넓이를 가지고 있다는거죠. 그렇다면 하나의 4차원이 있을때 그 4차원의 단면인 3차원을 균등하게 자를수있다면


그 서로 다른 3차원들은 모두 같은 에너지를 가지고 있겠죠?


또 저는 이전부터 4차원을 정의 내릴때 무한개의 3차원이 확률적으로 공존해있는 상태라고 해왔습니다.


이게 어떤 의미냐면 하나의 4차원인 시간대에 6면체 주사위가 확률적으로 존재한다고 생각해보죠.


제일 위에 눈의 개수가 1인 확률부터 6인 확률이 있을수있겠죠? 그런데 그 모든 확률들이 동시에 한 순간에 실재해버리면


말그대로 모순이 되버립니다. 눈이 1인 동시에 2인 동시에 3인동시에 4인동시에 5인동시에 6일수가 없다는거죠.


따라서 4차원은 확률적으로 저 상태가 공존하고 있다는 겁니다. 그리고 그 확률의 단면이 1~6까지 중 하나로 실재하게 된다는거죠.


그런데 그 각각의 확률은 모두 하나의 시간대에 속해있기 때문에 모두 에너지가 같고 동등하다는거죠.


따라서 하나의 시간대의 에너지에는 그 에너지로 실재가능한 무한개의 3차원이 확률적으로 공존해있다는 거죠.



               이상..  12편에서 계속~~




좋아하는 회원 :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댓글입력
    
이전글
(올바른 기독교) 07편.
다음글
지나간 사실 하나만 더 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