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광장

자유게시판

상세
기밀(비밀)문서등으로 밝혀지는 6.25의 진정한 진실.10편.
Korea, Republic of 돌통 0 17 2020-01-27 20:26:20

09편에 이어서~~

 

소련은 중국 국민당과 공산당과의 관계를 계속 유지하면서 양측이 군사대결을 포기하도록 압력을 가하였다. 1949년 5월까지 로신은 국민당 정부 주재 소련대사로서 국민당 정부를 상대로 국?공내전 종식을 위한 중재 노력을 계속하였으며 스탈린과 미코얀은 중국 공산당 지도부와의 교신, 회의를 통하여 미··불의 군사개입가능성을 들어 인민해방군의 양자강 도강 및 남진을 반대하였다.

 

**만주에 대한 특수 지위 확보..

 

소련은 중국 국민당 정부와 공산당 정부를 가리지 않고 제2차 세계대전에서의 對日戰 참전 대가로 1945년 2월 11일 얄타협정에서 확보한 만주 등 중국에 대한 특수이익을 최대한 확보하는 입장을 견지하였다.

 

1945년 8월14일 조인한 장개석 국민당 정부와의 중소 동맹조약에서 소련은 만주에 대한 중국의 주권을 승인하였지만, 외몽고를 사실상 중국으로부터 독립시키는 것을 확보하고 大連港을 모든 국가의 통상과 해운에 개방된 자유항으로 선언토록 하고 항만시설의 절반을 무료로 소련에 대여하며, 旅順항을 중·소공동 해군기지로 사용토록 하였으며 東淸鐵道와 南滿鐵道를 30년간 중?소가 공동 소유·관리키로 결정하였다.

 

1950년 2월14일 스탈린과 모택동간에 체결된 중·소동맹조약에서 중?소 양국은 1945년 장개석 정부와의 조약과 거의 유사하나 만주내 長春鐵道의 공동 소유·관리 기한을 1975년이 아니라 1952년으로 단축하고, 여순에의 소련군 주둔은 철도의 공동 소유·관리 기한이 종료되는 시한까지, 대련은 일본과의 평화조약 체결시까지 소련이 항구를 사용하기로 합의하였다. 또한 동 조약에서 중·소 양국은 일본 및 그 동맹국의 침략으로 전쟁상태에 이르게 될 때 즉각적으로 모든 군사·기타 원조를 제공함을 합의하였다.

 

상기 조약 서명시 비밀의정서가 별도로 양국 지도자간에 서명되었는데 이 의정서에서는 중국은 滿洲와 新彊에서 제3국인이 산업?재정?무역 등 여타 관련활동을 하는 것을 허용하지 않으며 소련도 극동 및 중앙아시아 공화국에 대하여 동일한 제한을 둔다고 합의함으로써 만주·신강지역에 미국이 발을 붙이지 못하도록 장치를 하여 중국을 소련 국가안보를 위한 완충지대로 보는 스탈린의 領土安保觀을 반영하였다. 동일 서명된 다른 의정서에서 소련을 중국측에 사전통보나 관세를 지불하지 않고 여순에 이르는 만주내 중국철도를 통하여 중국 동북부지역으로 군대 및 군장비를 이동할 수 있는 권리를 확보하였다.

 

스탈린은 최초 모택동과의 회담에서 새로운 조약 체결은 얄타협정을 위배한다는 이유로 거부하였으나 1950년 1월초에 즈음하여 중국측의 요구를 수용하는 태도변화를 보였다. 이러한 스탈린의 태도변화는 1월 5일 기자회견에서 트루먼대통령이 대만에 대하여 군사원조를 제공하거나 자문역할을 하지 않겠다는 불간섭정책을 발표하고 미 국무부 내에서 중국을 승인하지 않는 것은 중국이 소련에 더 기울게 되는 결과를 초래한다는 논리로 對中 修交를 지지하는 분위기가 조성되어 가는 가운데 1월 6일 영국정부가 대중국 수교 발표를 한 것과 관련된다.

 

즉, 스탈린은 중국과 서방과의 관계 수립이 미국의 소련 포위전략에 대응하려는 자신의 세계전략에 중대한 차질을 초래할 것을 우려, 중국과 새로운 동맹조약을 체결함으로써 미국을 비롯한 서방과 중국간에 경계선을 긋고 미국과 중국간의 대결을 고취하려 하였다.

 

스탈린은 1950년 1월22일 모택동을 만나게 되었을 때 지난 해 12월16일 대화시와는 달리, 새로운 조약은 중·소 양국이 모든 중요 국제문제에 대하여 상호 협의해야 한다는 의무규정을 포함하는 강력한 것이어야 한다는 모택동의 주장을 수락하는 반응을 보였는데, 이 규정은 임박한 한국전쟁 준비를 시사하는 것으로서 모택동과의 새로운 조약체결에 대한 스탈린의 태도를 변화시킨 요인이었다.

 

 

             이상..   11편에서 계속~~

좋아하는 회원 :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댓글입력
    
이전글
북한의 역사를 지켜보면서..09편.
다음글
내 개인적인 6.25의 진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