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광장

지역모임

상세
꽃제비 진혁이 관련 기사 (사진도있어요)
Korea, Republic o 대한의아들 0 1653 2013-08-05 19:46:29
12주간 하나원 교육 마치고 안산 그룹홈 ‘우리집’에 둥지

“꽃제비 진혁이, 꽃돌이 됐어요” 채널A의 도움으로 중국과 제3국을 거쳐 한국에 들어온 진혁이가 지난달 28일 경기 안산시 탈북 어린이 그룹홈인 ‘우리집’에서 보호자의 스마트폰으로 자신을 촬영하고 있는 동아일보 사진기자를 찍은 뒤 활짝 웃고 있다(왼쪽 사진). 올해 1월 북-중 접경지역인 양강도 혜산의 모습을 담은 채널A 신년 다큐멘터리 2부작 ‘특별취재-탈북’에서 일곱 살이었던 ‘꽃제비’ 진혁이는 남루한 복장과 꾀죄죄한 얼굴로 “한국에 가면 고기와 오이가 먹고 싶다”고 말해 많은 시청자들의 심금을 울렸다(오른쪽 사진). 안산=변영욱 기자 cut@donga.com·채널A 제공
앳된 꽃제비 출신 탈북자의 모습으로 한국과 일본 시청자들을 울렸던 김진혁 군이 온전히 한국사회에 정착했다. 중국과 동남아 2개국을 거쳐 올해 1월 입국한 진혁이는 12주간의 정착시설(하나원) 교육을 마치고 4월 26일부터 경기 안산시 소재 민간시설 ‘우리집’의 새 식구가 됐다. 미성년자이고 보호자가 없어 ‘무연고 이탈 주민’으로 분류된 여덟 살 진혁이는 성년이 될 때까지 ‘우리집’에 머물 수 있다.

진혁이는 올해 1월 종합편성TV 채널A의 2부작 다큐멘터리 ‘특별취재-탈북’을 통해 처음 국내에 소개됐다. 3월에는 니혼TV를 통해 일본에서도 방영돼 큰 반향을 일으켰다. 진혁이는 북한 양강도 혜산시장에서 구걸로 살아가는 꽃제비였다. 아버지는 자살했고 엄마는 언제 어떻게 곁을 떠났는지 알지 못했다. 촬영 당시 일곱 살이었지만 영양 결핍으로 키는 어림잡아 95cm 정도에 불과했고 양쪽 발은 심한 동상으로 제대로 걷기 어려울 정도였다. 그 몸으로 압록강을 건너고 중국과 동남아를 거쳐 한국행 비행기에 오르기까지의 과정은 그야말로 사투였다.

우리집에서 만난 진혁이에게선 더이상 꽃제비 흔적은 찾아볼 수 없었다. 꼬질꼬질한 차림으로 장마당 음식을 주워 먹던 아이는 석 달 만에 키가 훌쩍 자라 105cm가 됐다. 지난해 12월 진혁이의 탈북 전 과정을 동행 취재했던 채널A 양승원 PD는 “진혁이랑 한 달을 같이 지냈는데도 그 사이 너무 자라 알아보지 못할 정도”라고 말했다. 음식을 잘 먹고 외상은 모두 치료됐으며 한글도 제법 읽을 줄 안다. 좋아하는 음식은 된장 고추장이 들어간 한식이며 특히 오이를 잘 먹는다.

태어나서 처음 맞는 어린이날을 앞두고 진혁이는 3일 우리집 가족들과 함께 2013 경기안산항공전에 나들이를 다녀왔다. 전시돼 있는 경찰 오토바이도 처음 타봤다. 진혁이의 장래 희망은 경찰이 되는 것이다.

어린이날 선물을 사러 대형마트도 가봤다. 너무나 많은 장난감들 앞에서 두 시간을 망설이다 “비싼 것 하나를 살까요, 싼 것 2개를 살까요”라고 묻던 진혁이는 결국 싼 것 2개를 사는 쪽을 택했다. 한국 아이라면 누구나 좋아하는 자장면의 맛도 알게 됐다. 꽃제비 시절처럼 음식만 보이면 허겁지겁 먹지 않아도 된다는 것도 이제는 안다. 다만 그때 음식을 닥치는 대로 먹는 바람에 상한 위는 아직 치료를 더 받아야 한다.

진혁이가 살고 있는 우리집은 일종의 ‘그룹 홈’이다. 이곳에서 막내인 진혁이는 9명의 누나 형과 함께 먹고 자며 공부를 하고 심리치료도 받을 예정이다. 네 살 많은 형과 한 방을 나눠 쓰게 된다. 이곳은 하나원 소속 하나둘학교 교사를 지낸 마석훈 씨가 대표를 맡고 있다. 마 대표는 “탈북 청소년이 한국에 빨리, 잘 정착하기 위해서는 일반 학생들과 부딪치고 어울리는 게 낫다고 생각한다”며 “8일부터 인근 초등학교로 진학시킬 예정”이라고 말했다. 과외활동으로는 태권도를 배우기로 했다.

진혁이가 우리집 생활을 어떻게 잘 적응하는지는 성장 다큐멘터리로 제작돼 연말경 채널A를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조숭호 기자 shcho@donga.com

좋아하는 회원 :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 대한의아들 ip1 2013-08-06 02:49:55
    멋진 경찰로 훌륭히 성장한 진혁군을 얼른 보고싶어집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쉐모아 ip2 2013-08-17 17:07:26
    어 티비서 보던꼬마네 ~~마니 아픈거같던데~~얼굴조아보이구 다행이네 힘차게커서 멋찐사람이되거라~~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지나다 ip3 2013-08-22 14:00:43
    글읽는데 눈물은 왜 이렇게 나지?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미래의희망 ip4 2013-09-01 01:13:07
    내가 할수 있는게 무엇을 할까 생각하는데 잘안대는데
    탈북자을 본적을 없어서 TV에서나 밪지 돌울수있는건 후원밖에 없냉요
    언제가는 탈북자을보면 줄께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루루1004 ip5 2013-09-05 16:20:55
    저 아이 입양할수 있을까요?

    제가 키우고싶습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모난이 ip6 2013-10-14 13:45:15
    꽃제비 진혁이 ㅋ ㅋ ㅋ ㅋ----- 저 채녈A 통해 진혁의 생활을 상세히 보았습니다 참 현재 한국에 입국하여 새로운 삶을 살고 있으니 얼마나 보기 좋은지 제 마음이 다 부뜻하도군요 하루 빨리 통일이 되여 불쌍한 저 북한의 진혁이와 같이 부고 잃은 고아들이 다 구제되였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진혁아 사랑해 이모들이 많이 많이 응원할께 힘내구 하이팅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아이돌 ip7 2013-10-14 14:34:30
    텔레비에서 탈북과정을 보며 많이 울었습니다
    지금 많이 건강하고 행복한 모습보니 한결마음놓입니다
    대한민국만세!!!!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홍영자 ip8 2014-08-01 18:34:51
    저렇게 해맑은 웃음을 김정일 김정은 가 짓밟고있다 ...한 하늘아래에 비극이다
    지금 북한에는 수도 없는 진혁이와 같은 이들이 구원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다..
    진혁이는 운이 좋아서 한국으로 올수있었다...신이 존재한다면 저주받은 북한의 주민들을 굶주림에서 구원해 주소서...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대홍단감자 ip9 2015-10-23 00:45:40
    탈북민 여러분 그 누구보다도 한국 땅에 안정적으로 잘 정착하시고
    진짜로 잘 사셔야 합니다
    여러분이 대한민국 통일의 꿈이고 희망입니다
    부디 돈 많이 버셔서 북한에 있는 가족들에게 돈 많이 부처 주세요
    그 돈이 돌아 진혁군과 같이 배 곪는 아이들이 없게 해주세요
    북한 주민들의 남한에 대한 인식 바꿀수 있게 할수 있는 참 루트가 여러분 이십니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댓글입력
    
이전글
남북만남의 샘터에서 정모를 합니다.
다음글
북한이탈주민 및 가족중 웨딩컨설팅 업무에 관심있는 분들의 채용을 진행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