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공지사항
최근뉴스
탈북자수기
칼럼
문학작품
미디어
실태조사
홍보마당
문의·제안
Home > 소식/활동 > 홍보마당

디자인훼미리 - 인테리어 싱크전시장




 


























울산 남외동에 새롭게 개업한 인터리어 전문기업 디자인훼미리입니다.

실생활의 필수인 도배,장판,간판,페인트 등 인테리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이 이용해주세요.

 

대표자 : 오연정
업종 : 간판, 도배, 장판, 목수, 페인트, 싱크, 철거 등 인테리어 관련
전화 : 070-8987-5522 016-573-5522
주소 : 울산광역시 중구 남외동 549-27 1층

좋아하는 회원 : 1
루루1004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방랑자1 ip1 좋아하는 회원 2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3-09-04 15:00:08 
10년 되셨다니 강산이 한번 변했네요....
저는 실향민 2세 입니다. 함경남북도...100% 함경도 피를 가졌죠.
탈북자들이 잘 정착해서 열심히 살아가는 모습을 보면..내일인양 기쁘더군요.
하시는 사업..대박 나시길 바랍니다.
사과밭 ip2 좋아하는 회원 2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2013-09-04 16:00:57 
방랑자1님... 저도 황해도 100%...2세입니다...직장을 그만두기전.. 박인희 가수의.. 방랑자..라는 노래가 귀에 머릿속에 만이 이상하게 떠오르더 라구요...ㅎㅎㅎ..그래서 저도 님과 같이 방랑자 인가 하는 생각을 가끔 합니다... 북한2세가 중국에서 탈북민들과의 인연이 있어 이렇게 잊지 않게 되나 봅니다... 방랑자 노래 한번 듣고 .. 방랑생활 마무리.....

http://www.youtube.com/embed/0FfOvC-UMYY?feature=player_detailpage"
방랑자1 ip1 좋아하는 회원 2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3-09-04 17:30:59 
반갑습니다. 피는 못 속인다고...서울에서 태어나고 자랐어도...함경도 역시 고향처럼 생각되더군요. 못가본 고향이 그리워서 그런가? 닉을 항상 방랑자로 하는것 보면요..ㅋㅋ
언젠가 통일되는 날....함경도 가보고 싶습니다. 노래 올려주신 덕분에 간만에 제 주제곡
들었습니다.
사과밭 ip2 좋아하는 회원 2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2013-09-04 19:26:47 
부모님이 북이기 때문에 자식들은 북에 한번들 가보고 싶은 생각들을 가지고 있을겁니다..
그런데 북은 남한이 아닙니다... 햇볕밖에 방법이 없다??????????????
루루1004 ip3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2013-09-05 16:03:50 
방랑자님, 사과밭님,
반갑습니다.
십년동안 여러분야의 일들을 해 보았고
지금은 소중한 추억이 됐네요,
정말 강산이 한번은 변한다는 날들을 그나마 잘 견뎠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언젠가는 왕래가 될 고향길입니다,
자유로워지면 그 때 제가 길 안내를 해 드리겟습니다,
저의 고향은 함경북도 연사군입니다,
연사라면 잘 모르시는 분들 많이 계시든데....

격려의 말씀 고맙습니다.
자유97 ip4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2014-05-16 20:32:30 
언젠가는 고향갈날 오겠지요.그때까지 건강하세요.
손미령 ip5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4-10-17 16:04:09 
제 고향은 경북입니다만 방랑자 노래는 20대 시절에 아누 가슴에 와 닿도록 자알 들어보았습니다 이북민의 향수는 제게도 약간 있지요. 작은 할머니의 개성김치며 돼지수육등 ..
가보지는 못한 곳이지만 한국민으로 태어난 곳만 고향으로 알고 살아가는 사람은 많치 않은 듯 합니다.

댓글입력
이름 비밀번호     
인기글 [2017-07-24]
모란봉클럽에 출..
남북한이 통일해..
쌀값 1kg 6..
“北당국 ‘가뭄..
“中변방대, 압..
“北청진서 도둑..
“양강도 보위국..
北, 느닷없이 ..
떨리는 첫 면접..
“명절선물 줄께..
최근글
2017년 귀농..
분단현장 "연평..
생각을 읽으니 ..
뇌가 다르다니까
대한민국은 지금..
한국계 미국 연..
정치계 쪽으로 ..
법무부 장관의 ..
특별대담, 10..
2017 국감 ..
삼성물산 안전감..
김정은39호실 ..
최근댓글
카톡아이디가안뜨..
미안하지만 그..
유진유 회장이 ..
북한이라는 마적..
그동안 박근혜대..
북한 애들은 ...
아니죠...한번..
끝부분이 흥미롭..
예 알겠습니다...
전쟁을 바라고 ..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