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공지사항
최근뉴스
탈북자수기
칼럼
문학작품
미디어
실태조사
홍보마당
문의·제안
Home > 소식/활동 > 문학작품

[시]아빠 엄마 미안해

북에서는 먹을 것이 없어서 돌아다니다가 밤이 되면 그래도 따뜻한 내 집이 그리워서 울고, 먹을 것이 많은 중국에 와서는 나라 없는 설음에 쫓겨 다니며 울었습니다.

대한민국에 들어오니 내 나라가 생기고 따뜻한 내 집도 생겼는데 두고 온 부모형제들 생각이 나서 몇 날 몇 달을 울며 보내던 끝에 온가족을 데려오려고 모든 힘을 다 기울었는데 부모님들이 붙잡혀 북송되여 너무나도 속이 타 이른 새벽에 글 한편에 마음을 담아봅니다.


아빠 엄마 미안해

아빠 엄마 미안해요
나는 배고파 집 나가살게요
편지 한 장 남기고
발걸음은 집 멀리 먹을 것을 찾아서

아침 해가 솟아오르면 눈을 비비며
까만 내 얼굴 두 눈만 반짝 반짝
개처럼 땅만 쳐다보며
먹을 것을 찾아 시장으로 출근해

떨어진 밥알 모래알과 함께
한알 두알 뱃속으로 들어가는데
배는 어디가고 갈비뼈만 나와서
숟가락으로 가야금을 쳐도 되겠네

에 에라 먹고 죽자
눈물의 두만강을 건너니
갈비뼈는 시집가고
내 배로 북을 치는데
주인놈들 나를 찾아와 잡으려하네

이 한 몸 머물 곳 없어 몸부림치며
떨고 또 떨며 울부짓는 말
초라해진 내 모습 괜찮아
나라 없는 서러움이 이 가슴 아파요

어느새 세월은 지나가며
찢겨진 자욱 따라
꿈에서만 그려보던
대한민국 국민이 되었어요

그런데 이걸 어쩌느냐
그보다 더 큰 슬픔이 있네요
가슴이 저려오고 눈물만 펑 펑
아빠 미안 엄마 미안 누나야 미안해

꿈속에서도 나의 헛소리
아빠엄마 미안 누나야 미안해
눈에서는 이슬만 고이고
미안해 미안해 이 세 글자
아직까지 내 머리에서 종을 치네요

2007년 2월 11일 김현철
좋아하는 회원 : 35
자유로 3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사랑해 좋아하는 회원 1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07-03-04 17:33:28 
정말 눈물나서 못보겟네요 흑흑.... 저두 같은 처지에요
이슬비 좋아하는 회원 1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07-03-25 00:20:27 
울지말고 힘내세요
화이팅 아자
눈물 좋아하는 회원 1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07-04-10 16:19:12 
정말 감동대네여...저도 같은처지에여...집에앓는부모님과
그리구 배고파...헤메이던 ...어린남동생을 ...더두고...
나왓습니다...어떻게하나...잘살아서...어머니아버지
그리고 어린동생들에게...이밥에 고기국이라도...
먹이겟다 결심하고...눈물을흘리며...두만강을건넛지만
마음처럼뜻대로...대지않앗습니다...가는곳마다
멸시며...차려지는건...중국한족에게...팔려가
모진고통을 참기가...어려웟습니다 지금도 배를
골으면서 앓는부모님을돌볼...동생들을생각하니
자꾸눈물이 앞을가려...죽을것만갓습니다
하루빨리..대한민국땅에 ...가서마음껏..새날개를
펼치고싶습니다...꼭 내힘으로 잘살아...부모형제
앞에 죄를씻고싶습니다...하늘은 너무 무심합니다
김현철 좋아하는 회원 1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07-05-04 00:24:36 
어저는 우리 울지말아요
열심히 일해서 부모 형제 만나 우리의 사연을 다 말해요
그때 울 눈물이 없으면 더 답답하잖아요
봄의기쁨 좋아하는 회원 1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2007-08-01 11:44:43 
오늘 우연히 탈북자동지회 싸이트에 들어와 님이 쓴 글을 읽게 되였습니다
얼마나 가슴아프겠습니까, 저도 북한에 사랑하는 부모형제를 두고 이렇게 홀로 남한에 왔습니다. 이렇게 생이별이 될지 모르고 떠난 이길이.통일되기전에는 영원히 볼수 없는 생이별이 될줄을 꿈에도 생각 못했습니다
너무나 가슴이 아픕니다. 오늘의 이 현실,
북송되신 님의 부모형제들, 숱한 탈북자들 제발 무사히 살아계셨으면 좋겠습니다. 우리모두 열심히 살아서 부모형제를 다시 만날 그 날을 내다보며
이를 악물고 살아갑시다.
아픈 마음 이해되지만 님이 건강해야 부모형제들을 다시 볼수 있으니 이 무더운 여름날에 건강에 조심하시고 님의 앞길에 좋은 날만 있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하이팅~~~
자유로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2007-08-02 00:52:46 
아빠엄마미안해요 너무 슬픕니다.
읽지말걸 그랬는지 가슴이 너무 아프네요.
희망을 갖고 기다리다보면 곧 통일되여 함께할 날이 오지않을까요?
ㄹㅇㄴㄹㅇㄴㄹ 좋아하는 회원 1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08-03-29 01:08:42 
개한민국, 최소한민국
자통바리 ip1 좋아하는 회원 1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2014-01-21 19:03:49 
이젠 미안해 말아요. 앞만 보고 백배천배 용기내어 사세요. 북한 김일성의 김씨종자가 배가 아파 죽어버리도록. 미안해 말아요. 북한에서는 나가 사는게 효자랍니다. 남한에서는 함께 사는 자식이 효자라지만 북한에서는 한입이라도 덜어주는 자식을 효자취급합니다.
여자들도 채 나이들기 전에 하나 입이라도 던다며 조혼하는게 북한이 아닙니까.

미안해 말아요. 자식두고 벌이를 떠났다 돌아가지 못한 부모들의 심정은 그 발자국이 피자국입니다. 힘을 내시고 용기를 내세요. 노력한만큼의 댓가를 받는 이 제도가 얼마나 좋습니까. 말하는대로 이루어지는 말해에 통일 된 고향으로 가는 말만 하면 꼭 대박날것입니다.
벗꽃님 ip2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4-11-16 10:30:18 
너무 가슴이 아파오네요

댓글입력
이름 비밀번호     
인기글 [2017-07-24]
모란봉클럽에 출..
남북한이 통일해..
쌀값 1kg 6..
“北당국 ‘가뭄..
“中변방대, 압..
“北청진서 도둑..
“양강도 보위국..
北, 느닷없이 ..
떨리는 첫 면접..
“명절선물 줄께..
최근글
2017년 귀농..
분단현장 "연평..
생각을 읽으니 ..
뇌가 다르다니까
대한민국은 지금..
한국계 미국 연..
정치계 쪽으로 ..
법무부 장관의 ..
특별대담, 10..
2017 국감 ..
삼성물산 안전감..
김정은39호실 ..
최근댓글
카톡아이디가안뜨..
미안하지만 그..
유진유 회장이 ..
북한이라는 마적..
그동안 박근혜대..
북한 애들은 ...
아니죠...한번..
끝부분이 흥미롭..
예 알겠습니다...
전쟁을 바라고 ..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