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공지사항
최근뉴스
탈북자수기
칼럼
문학작품
미디어
실태조사
홍보마당
문의·제안
Home > 소식/활동 > 문학작품

[산문]오작교

그토록 증오하던 땅을 꿈인 양 딛고서서
그토록 가고 싶은 땅을 향해
낯선 허공과 침묵의 대지를 가로 질러
지금 머리 숙여 인사드리노라

숙인 머리 들기에는 내가 너무 오만한 것 같아
차마 바라보지 못하고
감은 두 눈으로 너를 그리며 안는다.

나의 기쁨과 아픔에 유일한 위안으로 동행해주고
무한한 놀이터가 되어주고
시름없는 잠자리 펴주던 너의 편안함에 도취되어…

가로등아래 저들은 그렇게 웃고만 있는데
그네들이 집어든 씁쓸한 커피 향은 내 코끝에서 안타깝게 맴돌고
나는 내안의 그리움의 분출구를 찾아 또다시 헤매인다.

나는 내 모든 걸 다 바쳐 너를 아낌없이 사랑하는데
왜 너와 나는 점점 멀어져
이제는 다가갈 수 없는 이념 속에서 헤매이고 있는 거니

가고 싶다, 보고 싶다, 안아보고 싶다, 뒹굴고 싶다, 그 땅에서
그래서 지금 나는 너때문에 괴로워하고 있다.

칠월칠석 견우직녀의 그리움을
일 년에 한 번의 허락을 신도 하셨다는데
나의 영혼과 너의 침묵이 만나는 이념의 오작교는 과연 어디일까?

2007년 4월 24일 고은미
좋아하는 회원 : 3
3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dl 좋아하는 회원 1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08-04-03 11:20:04 
아직도 한국인이 안된가봐요 ,아님 말을 더 익혀야하나?
글이 북한맛이나네 북한 시인처럼 ...옛날 사람같은 맛....ㅠㅠㅠㅠ

댓글입력
이름 비밀번호     
인기글 [2017-11-14]
남북한이 통일해..
“中변방대, 압..
역사·문화가 함..
떨리는 첫 면접..
“명절선물 줄께..
잊지 못할 사람..
[북녘추억] "..
“北나선 교통안..
성공적 南정착으..
천국과 지옥 -..
최근글
"이런 서울 처..
대한민국 역사박..
2018년 통일..
집근처 여자만남
북한말 관련 컨..
우리가 사회주의..
분단국도 아닌데..
일체유심조 양반..
북한에 투자하면..
김정은 친구 미..
미국의 북한 체..
늘어나는 난민…..
박정희가 소비에..
최근댓글
발제자, 너네 ..
무식하긴, 아라..
ㅋㅋㅋ, 까구들..
두텔테? 푸하하..
이 놈은 뭐라 ..
알피1번놈이 ..
3번이노무시키 ..
여수에 주둔하던..
3번 이 더러운..
풀이하면 생각입..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