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공지사항
최근뉴스
탈북자수기
칼럼
문학작품
미디어
실태조사
홍보마당
문의·제안
Home > 소식/활동 > 문학작품

[산문]오작교

그토록 증오하던 땅을 꿈인 양 딛고서서
그토록 가고 싶은 땅을 향해
낯선 허공과 침묵의 대지를 가로 질러
지금 머리 숙여 인사드리노라

숙인 머리 들기에는 내가 너무 오만한 것 같아
차마 바라보지 못하고
감은 두 눈으로 너를 그리며 안는다.

나의 기쁨과 아픔에 유일한 위안으로 동행해주고
무한한 놀이터가 되어주고
시름없는 잠자리 펴주던 너의 편안함에 도취되어…

가로등아래 저들은 그렇게 웃고만 있는데
그네들이 집어든 씁쓸한 커피 향은 내 코끝에서 안타깝게 맴돌고
나는 내안의 그리움의 분출구를 찾아 또다시 헤매인다.

나는 내 모든 걸 다 바쳐 너를 아낌없이 사랑하는데
왜 너와 나는 점점 멀어져
이제는 다가갈 수 없는 이념 속에서 헤매이고 있는 거니

가고 싶다, 보고 싶다, 안아보고 싶다, 뒹굴고 싶다, 그 땅에서
그래서 지금 나는 너때문에 괴로워하고 있다.

칠월칠석 견우직녀의 그리움을
일 년에 한 번의 허락을 신도 하셨다는데
나의 영혼과 너의 침묵이 만나는 이념의 오작교는 과연 어디일까?

2007년 4월 24일 고은미
좋아하는 회원 : 3
3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dl 좋아하는 회원 1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08-04-03 11:20:04 
아직도 한국인이 안된가봐요 ,아님 말을 더 익혀야하나?
글이 북한맛이나네 북한 시인처럼 ...옛날 사람같은 맛....ㅠㅠㅠㅠ

댓글입력
이름 비밀번호     
인기글 [2017-07-24]
모란봉클럽에 출..
남북한이 통일해..
쌀값 1kg 6..
“北당국 ‘가뭄..
“中변방대, 압..
“北청진서 도둑..
“양강도 보위국..
北, 느닷없이 ..
떨리는 첫 면접..
“명절선물 줄께..
최근글
분단현장 "연평..
척척박사에게 답
광란적인 탈북자..
국가의 3대조건
이민복님께..
베트남 공산 정..
임시정부는 임시..
하늘에서 義(의..
북 조선 오 은..
현대판 김삿갓 ..
대한 민국 운명..
최근댓글
아이고 영선동무..
무식아 그러면 ..
삼번말이 맞다...
어이구 - 또라..
현 대한민국의 ..
다 좋은데.....
제 이름을 거론..
심히 우려되는 ..
자신들의 행위로..
차마 상대를 못..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