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공지사항
최근뉴스
탈북자수기
칼럼
문학작품
미디어
실태조사
홍보마당
문의·제안
Home > 소식/활동 > 탈북자수기
  • 잊지 못할 사람 - 이소영
    잊을 수 없는 사람의 친근한 모습은 누구에게나 소중한 것이다.나에게도 그런 사람이 있다.내가 살아 있는 한 이 사람의 모습은 귀중한 자산으로 가슴속 가장 깊은 곳.. (50)2015-04-13
  • 천국과 지옥 - 고명화
    나는 아직까지 글을 써본 경험은 없다. 북한에서 학교시절 글짓기를 할 때 펜만 쥐면 글줄이 꽉 막혀 버리곤 했었다. 그러나 지옥 같은 땅 북한을 탈출하여 천국과도.. (26)2015-03-20
  • 환멸 - 최춘명
    북한을 떠나 대한민국에 입국한지도 이젠 3년이 지났다.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세월이다. 아직은 뭐가 뭔지 잘 모르지만 내 생활은 흐르는 물처럼 평범하게 흘러간.. (14)2015-03-07
  • 저주 - 이옥진
    가정과 체제, 무너진 나의 사랑 북한 체제에 대해 말할 때 지금까지 우리는 그저 인민을 굶기는 사회, 함부로 말할 수도 없는 사회, 시키는 대로 일하고 주는 대로.. (44)2015-02-08
  • 등초 - 북한군
    봄바람이 기승을 부렸다. 얼마나 지독한지 백두산 정상에서 시작해 산자락을 거치면서 뿌연 먼지를 동반할 때면 앞뒤분간조차도 어렵다. 엄혹한 자연의 실태에 방풍림과 .. (15)2015-02-08
  • ‘엄마’를 욕보인 죄 - 최명식
    보안서 구류장바닥은 차디찼다.양반다리를 하고 앉아 머리를 숙인 채 여러 가지 생각을 하던 나는 종시 답을 찾지 못하고 절레절레 머리를 흔들었다.아마도 내겐 3년 .. (16)2015-02-02
  • 사랑합니다 - 정경화
    “엄마 어디야? 오늘 학교에서...”휴대폰에서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사랑하는 아들애의 또랑또랑한 목소리가 울려나온다.뭔 기분 좋은 일이 있는지 아들은 학교에서.. (5)2015-01-28
  • 풍족한 삶이 아닌 정상적인 삶을 택하다
    52만원과 167만원, 이것은 대한민국 입국 17년 차 김인국씨가 회사에서 받은 첫 월급과 현재 받고 있는 급여다.52만원, 어찌 보면 요즘 자유로운 직업선택을 .. (14)2014-12-10
  • 이제부터 시작이다
    이제부터 시작이다.2009년까지 꾸준히 증가세를 보이던 대한민국의 자영업자수는 작년 말 기준으로 22.6%까지 떨어졌고 그중 2011년까지 36%를 차지하고 있던.. (6)2014-12-05
  • 우물을 파도 한 우물을 파라
    2006년 봄부터 불어 닥친 비사바람(비사회주의 그루빠)은 국경도시 회령이라고 결코 비켜 갈수 없었다. 회령시내 당 기관부터 시작하여 군, 검찰, 보안서까지 탈북.. (4)2014-12-03
  • 다른 사람을 존중할 때 나도 인정받는다
    이름만 들어도 누구나 알 수 있는 잘 나가는 중견기업 경영회계팀에 근무하는 김정혁 씨. 그는 2001년에 한국에 입국한 탈북자다.당시 그의 나이 스물한 살이었다... (3)2014-11-26
  • 내 인생에 정년은 없다
    자유를 찾아 사선을 넘어 대한민국에 입국하는 탈북자들의 숫자는 날을 따라 증가하고 있다.2만 8천여 명중에는 국회의원부터 박사, 의사, 교사, 자영업자들 그리고 .. (12)2014-11-20
  • 목표가 뒤바뀐 특수부대 - 이영재
    2005년 8월 어느 날 인천공항, 어리둥절하지만 뭔가 희열을 되찾은듯한 마음가짐으로 신사풍의 사나이 3명과 뜨거운 포옹을 하며 첫 만남을 가졌다. 그들은 나를 .. (24)2012-12-12
  • ‘싸이나’와 탈북 - 박세준
    고향을 떠난 지 어느덧 5년의 세월이 흘렀다.그 누구나 봄에 대한 추억은 있다. 나 역시 해마다 맞고 보내는 봄이지만 봄철이 오면 인생의 감회 속에 기쁨과 슬픔이.. (16)2012-11-29
  • 나는 엄마다 - 김영화
    나의 어머니어머니는 한때 ‘평양사람’이었습니다. 청진시 국가안전보위부에서 일하던 아버지를 만나 결혼하면서 ‘청진사람’이 되었지만 돌아가시던 그날까지 마음은 늘 평.. (13)2012-11-27
  • 독재의 땅에서 자란 풀은 쓰다 - 정태봉
    어느덧 세월이 흘러서 올해 자유대한민국 땅에서의 열 번째 생일을 맞는다. 반생을 독재의 땅에서 보냈고 자유의 땅에서 10년째 봄을 맞으며 이 세상 인간들 누구나 .. (9)2012-11-26
  • 나의 탈북동기는 ‘도둑질’ - 이성우
    6개월간의 국정원 조사를 거친 나의 ‘탈북동기’는 아래와 같이 규정지어졌다.“개성학생소년궁전에 보관 중이던 ‘김정일 선물악기’ 도난사건과 관련하여 책임 추궁을 받.. (11)2012-11-25
  • 한 소녀의 지옥 탈출기 - 이명일
    캄캄한 밤중이다.다복이는 가파른 언덕을 가까스로 기어오르고 있었다.손으로 땀을 닦으면 오돌 오돌 떨고 있는 소녀의 손톱에서는 피가 흐르고 있다.그 애는 이 언덕을.. (49)2011-07-24
  • “저는 남편이 필요 없습니다.” - 김대길
    다른 탈북자들이 보면 비웃을지도 모르는 나의 자랑만 가득한 이런 글을 내가 굳이 쓰는 이유는 북한에서부터 부부였던 탈북자들이 죽음의 사선을 넘어서 이 자유로운 땅.. (57)2011-07-24
  • 나의 꿈 - 김영호
    평소에 우리는 믿기 어려운 일, 기쁜 일, 슬픈 일이 생길적마다 “꿈이냐, 생시냐?”라는 말을 자주 하군 한다.꿈이란 우리에게 희망을 주고 믿음과 강한 의지를 가.. (13)2011-07-20
인기글 [2017-03-13]
“김정남 부인 ..
[북녘추억] "..
남북한이 통일해..
“태영호에 ‘대..
“명절선물 줄께..
“양강도 보위국..
‘고문 근절’ ..
北주민, 南탈북..
“내 고객 건들..
북녘 동포들의 ..
최근글
탈북자동지회 6..
통일준비 리더아..
탈북민 정착지원..
탈북자분들에게 ..
북한은 숨쉬는것..
함께 일하실 기..
트럼프 대통령 ..
7년 전, 중국..
625날 북한의..
<미소> 가사도..
한반도 전쟁에 ..
김정은씨, 망명..
kk바람
최근댓글
니놈들이 인간이..
위 남신우 이 ..
북한 에서 넘어..
오래하실분 연락..
우리탈북자들의 ..
쪽 팔리겠네. ..
상현아, 남걱정..
부가티 람보르기..
한국의 진보정권..
상해임시정부도 ..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