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공지사항
최근뉴스
탈북자수기
칼럼
문학작품
미디어
실태조사
홍보마당
문의·제안
Home > 소식/활동 > 탈북자수기
  • 누군가를 위해 베푸는 삶도 값지고 아름다운 삶이다 - 김선희
    구립장애인복지관에서 자원봉사하는 탈북민 김선희씨 지난 해 12월3일, 서울시 용산구청에서는 특별한 사람들을 위한 특별한 행사가 열렸다. 일 년 동안 200시간 .. (17)2015-03-09
  • 사랑한다 동생아 - 강웅민
    “평양-평강”행 열차에 몸을 실은지 벌써 3일이 지났다.평양에서 밤 12시에 출발한 열차가 이전같은면 5시간이면 가닿을 거리를 3일이 지난 오늘까지 절반밖에 축내.. (51)2007-03-13
  • 평양이 기가 막혀! - 림일
    네티즌과 독자 여러분! 고맙습니다.먼저 웃음도서 1탄 “평양으로 다시 갈까?”를 읽어주신 1만여 독자들에게 감사하다는 인사를 드린다. 의아한 제목에 고개를 가로 .. (51)2007-03-09
  • 내가 만들어가는 행복 - 이명선
    하나원 교육 과정을 수료하고 담당경찰관과 함께 거주지로 오는 과정에는 그저 세상을 다 가진 것 같은 심정이었고 마음이 많이 설레었던 기억이 납니다. 하지만 그 설.. (50)2007-01-19
  • 시작은 미약하나 - 강현옥
    세월은 살같이 흘러 어느덧 두 번째 여름을 맞이한다. 삶과 죽음의 경계선을 넘어 미지의 세계에 대한 희망과 두려움을 안고 대한민국에 도착하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 (26)2007-01-19
  • 스스로를 돌아보며 - 김수민
    대한민국에 온 지도 꼭 10년이 되었다.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세월속에 나에게도 10년이라는 시간만큼 많은 변화가 찾아왔다. 현실에 대한 부적응으로 인한 실망과.. (1)2007-01-19
  • 강제송환 이후 요덕수용소에서의 3년 - 김은철
    2006년 3월 입국, 요덕 제15호 관리소 경험자2000년 7인 탈북자 강제송환사건 생존자1999년 11월 10일 나를 포함한 탈북자 7명이 중국에서 러시아 국.. (63)2006-11-22
  • 죄수도 인간이다.(12) - 김혁
    김혁 전거리교화소 경험자 2001년 9월 입국어느덧 산은 파란 옷을 갈아 입고 들에는 염소들이 풀을 뜯는 계절이 왔다. 우리는 교화소에서 쓸 오이대와 콩대를 하러.. (5)2006-11-16
  • "장미의 전쟁"을 이겨낸 통일부부 - 김승철
    2006년 제1차 정착사례 수기공모 우수상(2등) 수상작 - 북한이탈주민후원회‘장미의 전쟁’이라는 사랑의 비극에 관한 영화가 있다. 영화에서 젊은 변호사와 여인은.. (11)2006-11-10
  • 인정받을 때까지 뛰리라! - 정영
    2006년 제1차 정착사례 수기공모 우수상(2등) 수상작 - 북한이탈주민후원회인정 받을 때까지 항상 뛰리라이 사회에 정착하는 탈북자들은 한번쯤 하나원을 나설 때의.. (8)2006-11-10
  • 2000만분의 1 - 최금희
    2006년 제1차 정착사례 수기공모 최우수상 수상작 - 북한이탈주민후원회2000만분의 일 우리 가족이 고향을 떠나기로 결심한 97년은 14살 나에게 큰 충격이었다.. (16)2006-11-10
  • 죄수도 인간이다.(11) - 김혁
    김혁 전거리교화소 경험자 2001년 9월 입국우리는 통나무와 교화반 땔나무를 하느라 발이 달토록 나무하러 산에 올라갔다. 그래도 산이 우리에게는 보배였다. 신감이.. (1)2006-11-02
  • 죄수도 인간이다.(10) - 김혁
    김혁 전거리교화소 경험자 2001년 9월 입국우리는 점심에 가다밥 한 개 씩과 잡탕으로 쑨 죽을 5∼6그릇식 먹었다. 과연 우리가 5∼6 그릇이나 되는 그 많은 .. 2006-11-02
  • 다섯번째 도전끝에 성취한 소중한 열매 - 조경애
    하나원을 나온지 거의 1년이라는 세월이 흘렀다. 살길을 찾아 여기저기 헤매던 나와 딸애를 따뜻이 받아 안아준 대한민국 정부에 대한 감사함은 시간이 흐를수록 더해만.. (23)2006-09-01
  • “나의 지금과 다음은” - 나성학
    책에 파묻혀 한 밤을 시달리거나 노동의 땀방울을 주먹으로 닦아 내다가도 문득 생각해 보군 한다. ‘지금이 힘든 것일까?’대학원의 훌륭한 강당에 앉아 유명재사들의 .. (23)2006-08-29
  • 나의 남한사회 체험기 - 정남
    어느덧 세월이 흘러 내가 대한민국에 온지도 7년이라는 세월이 흘렀다.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고 하는데 아마도 난 전부는 아니라 하더라도 2/3정도는 변했다고 볼.. (24)2006-08-29
  • 한국생활 5년 - 이건강
    시간은 흐르는 물과 같다고 한다. 철없던 시절 친구와 함께 장난삼아 두만강을 건넌 것이 다시는 돌아갈 수 없는 길이 되고 말았다. 7년 전 중국에 대한 단순한 호.. (19)2006-08-29
  • 행복한 삶 - 김동훈
    목숨 걸고 남한에 온지도 어느덧 3년이 넘었습니다. 저는 북한에서 남한의 무력 통일관을 주장하면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몇 년을 군에서 보냈습니다. 부득이한 사정으.. (7)2006-08-29
  • 지옥이었던 세상 - 푸른바다
    북한에서 최대의 식량난과 에너지난으로 최악의 붕괴위기를 맞았던 시기는 1994년부터 시작되었다. 김일성의 사후에 들이닥친 식량난과 자연재해 동유럽 사회주의 시장의.. (11)2006-08-29
  • 아버지에 대한 추억 - 푸른바다
    1. 나의 아버지 나의 아버지는 작가이시다.언제나 서재에 앉아 밤을 새워가며 글을 쓰시던 정열적인 분이시다.아버지를 생각하면 제일먼저 떠오르는 모습이, 귓가에 .. (5)2006-08-29
인기글 [2017-03-13]
“김정남 부인 ..
[북녘추억] "..
남북한이 통일해..
“태영호에 ‘대..
“명절선물 줄께..
“양강도 보위국..
‘고문 근절’ ..
北주민, 南탈북..
“내 고객 건들..
북녘 동포들의 ..
최근글
통일준비 리더아..
탈북민 정착지원..
대한민국을 적화..
사람을찾습니다
투쟁은 어떻게 ..
광주정신은 국민..
정의는 헌법이지..
탈북자! 응원합..
피의 肅淸(숙청..
민주주의를 모르..
실망
(급구) 송추가..
최근댓글
독재추종했으면 ..
그게 아니라고 ..
아놔 라는 더..
난 찐따같은 나..
최성룡씨는 조선..
아놔 같은사람만..
오호~ 이제보니..
한국으로 가려고..
대한민국 헌법의..
장하성이 얼마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