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공지사항
최근뉴스
탈북자수기
칼럼
문학작품
미디어
실태조사
홍보마당
문의·제안
Home > 소식/활동 > 탈북자수기
  • 나의 꿈 - 김영호
    평소에 우리는 믿기 어려운 일, 기쁜 일, 슬픈 일이 생길적마다 “꿈이냐, 생시냐?”라는 말을 자주 하군 한다.꿈이란 우리에게 희망을 주고 믿음과 강한 의지를 가.. (12)2011-07-20
  • 행복을 넘어 고통을 나누며 - 최영학
    세월은 소리 없이 너무 빨리 흘러가는 것 같습니다. 인간의 자유를 찾아 북한 땅을 떠난 지가 어제 일 같은데 대한민국의 품에 안긴지도 어느덧 십 년이라는 세월이 .. (14)2011-07-20
  • 나를 버린 조국 - 전영숙
    나의 탈북 동기는 배고픔도 아니였고 못 살아서도 아닙니다. 2만여 명 탈북자들이 각각의 가슴아픈 사연들이 있지만 저에게도 억울한 이유가 있었습니다. 내가 아닌 조.. (57)2011-07-15
  • 탈출 - 이진옥
    “섯, 움직이면 쏜다!”차디찬 총구가 내 등에 와 닿았다.영화에서나 소설 속에서나 보고 상상했던 시커먼 총구가 당장이라도 심장을 뚫을 수 있는 실탄을 채운 자동보.. (31)2011-07-15
  • 내 인생을 바꿔준 극과 극의 두 사회 - 박명순
    1997년 초.추운 겨울이 지나가고 어느덧 만물의 새싹이 움트는 이른 봄 어느 날, 사람들이 분주히 붐비는 작은 시장 통의 한구석에 자리를 잡고 핼쑥한 얼굴의 1.. (8)2011-07-12
  • 불쌍한 어머님 - 이광호
    저의 어머님의 고향은 남한의 경상북도 입니다.해방 전부터 가난을 그림자처럼 달고 다녔던 저의 어머님은 가난의 멍에에서 벗어나기 위해 6.25전쟁 때 북한 의용군에.. (4)2011-07-11
  • 나는 이렇게 탈북한 사람입니다. - 김철수
    독재국가에서 살아 본 사람만이 자유의 참맛을 안다. 나는 40여년을 북한에서 살았고, 독재국가에서 살다가 대한민국에 입국한 2만여 탈북자들처럼 행운아중의 한사람이.. (14)2011-07-11
  • 기나긴 겨울 - 전현아
    1998년, 벌써 몇 년째 추운 겨울이 계속되고 있다.봄이 가면 여름 오고 여름 가면 가을, 겨울이 자연의 현상으로 찾아오는데 언제부터 나에게는 아름다운 자연을 .. (1)2011-07-11
  • 시, 그리고 탈북자의 삶 - 최명선
    나는 지금도 고향을 떠난 방랑자의 길을 가고 있다. 두고 온 고향에 잇닿은 습관과 버릇들, 그리고 그 속에 스며있는 추억과 사람들, 이러한 과거를 짊어진 채 또다.. (5)2011-07-11
  • 돈의 위력 - 김명옥
    돈이란 삶의 전부라고 하여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문명이 발달 되지 않았을 때는 조가비, 짐승의 가죽, 보석, 옷감, 농산물 들이 돈의 가치로 활용되었다.요즘은 .. (4)2011-07-11
  • 나는 악몽 속에서 살아나왔다. - 김옥금
    “야, 옥금아 니 뭐했니?”하는 친구의 고함소리에 눈을 번쩍 떴다.손에 꼭 움켜쥐고 있던 배낭끈만 달랑 남아있고 배낭은 없다. 내 전 재산, 아니 우리집식구 명줄.. (34)2011-07-05
  • 곡절 많은 내 운명 - 김광혁
    난 때때로 조용한 시간이면 생각에 잠기면서 부르는 노래가 있다.추억의 돛을 달고서 저 멀리 올라가보면곡절도 많은 내 한생, 굽이굽이 흘러왔네사나운 파도를 넘어 내.. (15)2011-07-04
  • 농장 간부 밥상은 쌀밥 돼지고기 명태 기본이 7찬 - 김재숙
    [탈북소녀 수기①]농장원 1년 수당 10만원…간부는 모든 것이 특권김재숙(가명·19세) 양은 함경북도 청진 출신이다. 어려서 어머니가 집을 나가 어린 나이부터 1.. (24)2010-11-13
  • [교도소이야기]충격 고발 北 제22호 교화소…탈북자 리준하 육필수기 연재2 - 리준하
    데일리NK는 중국에서 체류중인 탈북자 리준하씨가 5년간 회령 전거리 제22호 교화소에서 겪은 내용을 엮은 ‘교화소 이야기’(도서출판 시대정신刊)를 연재합니다. 저.. (50)2010-07-27
  • 무죄(5) - 김광일
    6. 사고교화소는 그 열악한 환경으로 해서 각종 사고가 끊임없이 발생한다. 나무에 치여 죽는 사고, 굴이 무너져 죽는 사고, 도끼에 찍히는 사고 같은 것은 너무도.. (49)2010-06-23
  • 무죄(4) - 김광일
    3. 병방, 허약반급식과 위생환경이 너무도 열악한 교화소에서는 수용자들이 허약과 여러 가지 질병으로 끊임없이 죽어나간다. 교화소의 정량만 먹고는 누구도 예외 없이.. (12)2010-06-14
  • 무죄(3) - 김광일
    교화소1. 신입반버스대기소에서 오래 기다렸으나 소식이 없자 계호책임자가 미리 연락을 받아 아들이 떠난다는 것을 알고 아침에 대기소에 음식을 들고 와서 기다리던 대.. (15)2010-06-06
  • 무죄(2) - 김광일
    나는 예심을 한 달도 못되어 끝맺었다. 한 것은 나한테는 예심할 것이 없었으며 사건으로 된 일에 대한 증명만 하면 되기 때문이었다. 다른 수감자들은 1년이 넘겨 .. (11)2010-05-30
  • 무죄(1) - 김광일
    글을 내면서나는 이 세상에 이름을 남긴 유명인사들이 자신들의 겪은 감옥생활에 대하여 쓴 책을 여러 번 보았다. 넬슨 만델라의 “감옥생활”, 여류작가 루이저 린저의.. (13)2010-05-25
  • 남과 북의 전사자들을 보며 - 림일
    지난 4월 29일 온 국민의 슬픔 속에 거행된 조국 대한의 아들들인 46용사들의 영결식을 TV생중계로 지켜보았다. 대통령이 전사자들의 영정 앞에서 거수경례를 하고.. (23)2010-05-12
인기글 [2017-03-13]
“김정남 부인 ..
[북녘추억] "..
남북한이 통일해..
“태영호에 ‘대..
“명절선물 줄께..
“양강도 보위국..
‘고문 근절’ ..
北주민, 南탈북..
“내 고객 건들..
북녘 동포들의 ..
최근글
통일준비 리더아..
탈북민 정착지원..
지만원과 수학..
파면탄핵무효 구..
사드 보복하는 ..
(주)그린엔텍 ..
아무래도 조만간..
함북온성에서온유..
北주민, 삼지연..
권력·돈 앞에 ..
北, 혁명역사 ..
“北, 한국산 ..
최근댓글
맨날 친일파 사..
자주국방 갖자..
미국애가 우리한..
이승만박사논문 ..
무슨 북한땅에 ..
어휴 아직도 또..
1번놈아 너네..
힘내세요! 우리..
까나님화이팅!역..
흥분하지 말어 ..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