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북한자료

상세
외화벌이 사업
동지회 1424 2004-11-17 01:04:43
경제난의 중요한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는 외화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실시하는 경제활동.

북한은 1980년대이후 극심한 외화부족으로 경제난이 가중되자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동원가능한 전주민을 대상으로 하여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까지 갖가지 방법으로 외화벌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즉, 어린이들을 대상으로는 토끼기르기·파철수집 등 이른바 「좋은일 하기 운동」의 형태로 추진되며 일반주민들을 대상으로는 사금캐기 등의 형태로 이루어진다.

특히 각급 공장·기업소에서는 청장년층(27∼30세)을 대상으로 외화벌이돌격대를 조직, 운영하기도 한다. 이 돌격대는 1974년 12월 김정일의 지시로 각 공장·기업소 당위원회 직속으로 조직되었는데 지역적 특성에 맞춰 금 은 등 귀금속 채취·박하재배·자수정 가공·산삼 등 약초캐기·산짐승잡이 등으로 외화벌이에 동원된다.

또한 외화벌이 사업에는 개인은 물론 당·정 기관들까지 조직적으로 동원되고 있다. 즉, 북한은 1980년대 중반이후 당·정 산하의 각 부서·무역회사·해외공관 등에 외화벌이 사업의 목표량을 하달하고 실적을 점검해 표창하는 등의 방법으로 외화벌이 사업을 강화하고 있다. 따라서 북한의 당·정 기관들은 무역업무와 무관한데도 불구하고 산하에 별도의 무역회사를 설치하는가 하면 외화벌이 사업을 위한 갖가지 방법을 동원하고 있다.
좋아하는 회원 : 55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댓글입력
    
이전글
우등불 모임
다음글
외국문종합출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