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북한자료

상세
고기잡는 부부
동지회 22053 2006-08-10 15:59:21


부부로 보이는 남녀 한쌍이 압록강 강가에서 낚시 그물을 잡아당기고 있다./DailyNK
좋아하는 회원 : 28
3 자무카 아리아리아리랑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 두만강 2006-12-16 05:56:44
    저 아저씨 오줌누고 바지올리는것 같다 저 고기 먹으면 안되겠네>><<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삭제
  • 장난합니까 2007-01-24 11:58:31
    두만강님장난합니까
    저게장난같아보이나요
    님이고생을해보시던지--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삭제
  • 바다 2007-01-25 00:38:43
    사진을 보니 고난의 행군시절라 하는때 살얼음이 지는 허천강에서 물고기를 잡아 앓고 계시는 부모님께 구워드리고 어죽도 지어 주던 시절이 생각나는 구만요 아- 정말 김..은 야만이다 피눈물을 삼키며 하루하루 살아가던 날들이 영원히 잊혀 지질않을 것같구나 저강을 보니 부모 형제들의 눈물이 합쳐 흐르는것 같구나 하루 빨리 통일 이 와 서 저들도 자기의 노력으로 열매를 따는 분들이 되였으면 얼마나 좋으랴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삭제
  • 8-807870 2007-02-17 23:40:39
    wj저 그물로 정일이 일가를 한기망에 잡아 중국 요리집에 보냇음 얼마나 좋을가 ㅎㅎㅎ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삭제
  • 개그 2007-03-28 08:40:11
    8-807870님 어쩜 제 맘하고 똑 같은지요,중국요리집에 보내면 전화주세요.탈북자들 다 데리고 갈께요.전화번호114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삭제
  • 참참참 2007-05-12 18:45:11
    어죽 먹어본지도 기억이 가물가물''''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아니죠 2007-07-29 15:40:05
    개그씨난안가겠소 왜냐면 그고기는 기름기가너무많거둥 그역질이남등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삭제
  • 녀성 2007-07-29 17:52:06
    이 세상에 여성으로 태여나 얼굴에 구찌분 한번 발라볼사이없이, 머리파머 한번으로, 언제 드라이나 매직이란 말조차 모르고사는 불쌍한 우리 북한 여성들 무거운 강냉이 짐에 걸음걸이가 다 휘여간다.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현실주의자 2007-09-23 23:29:33
    생존을 위한 발악을 해야지요. 고기잡아 생계를 유지할수 있다면 잡아야하고 땅을 뚜져서 먹고살수 있다면 땅을 뚜져야하고....저렇게 라도 사회주의를 지켜야 하는지...정일이는 사회주의라는 명분으로 북한의 전지역을 감옥으로 전인민은 노예로 만들었지요. 그러니 어떤방법으로라도 살아 정일이보다 오래 살아야 좋은세상을 보지요.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방장깨 2008-02-25 10:59:53
    8-807870 님 어쩌면 제맘하고 같으신지요~~ㅋㅋ저 중국요리 진짜 좋아하는데...ㅋ잡으면 바로 연락 주세요~~^^ㅋㅋ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2008-08-31 08:57:05
    어쩌라고 관심도없어 저런사람한태 ㅋㅋ

    왜 저런사람을 우리가 이해해야되냐 ㅋ

    고기나 잡고 살라고해

    내가보기엔 둘다 남자같은데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하트쏭 2008-11-26 06:40:41
    와우 나도 고기 엄청 잡았었는디 캬아 두만강에서 잡고 버들 방천에서 어죽 끓여 먹고 그시절 ㅠㅠ 친구들이 보구 싶구나 ㅜㅜ..............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 살구밭 2009-01-17 13:17:34
    압록강에서 고기잡아도 되나요 ?두만강에서 잡으면 불법인데 .총에맞아 죽은지옛날이 겠어요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삭제
  • 애경 2009-03-09 22:30:51
    살구밭님은 고향이 어디세요? 제가 심한 질문 한거에요? 신변위험글은 하지 않으셔도돼요^^ 저두 고향이 국경이라 .... 두만강...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삭제
  • 미령21 2009-07-05 20:56:08
    저런 모습 보기두 싫어 고난의 행군시대 인지 그때 일들 생각하기조차 싫구 ... 기억에서 멀리 업어 졋으면 좋겟다 ....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 nk밑줄artoon ip1 2011-08-17 18:46:32
    와!!! 여성님 문장이 뛰어나네요...매력적이에요...단몇줄에 시대를 담았다고 할가...대단하네요.굳!!!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 반공 ip2 2011-09-10 01:29:03
    구슬픈 현대아리랑이네요. 마음이 구슬퍼지고 처량해진다.압제와 억압의 쇠사슬에 묶여허덕이는 내부모형제의 모습을 보는것갇다.아무쪼록 기어이 살아남아 김일성왕조를 멸망시키는 그날을 꼭 보길바란다.
    좋아요 한 회원 1 좋아요 답변
  • 금향 ip3 2012-10-05 18:30:50

    -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2012-10-15 17:06:23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 은동향 ip4 2012-10-05 20:15:50
    금향!!!! 무슨일이요?
    이렇게 증오스런 글을 올리는 이유라도 있소?
    좋아요 한 회원 0 좋아요 답변 삭제
댓글입력
    
이전글
압록강변의 군인
다음글
압록강가의 선박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