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인기글
사람찾기
정착지원방
질문방
토론방
자유방
지역모임
Home > 참여광장 > 자유방

제발 자유를 빼앗지마세요.

...

북한정권의 마지막 보루인 평양은 1996년 2월부터 식량 배급이 완전히 끊겼다.

사람들이 무리로 죽어나가고 가정들은 파산나고 군인들도 무리로 쓰러졌다.

고난의 행군 전 기간에 최고 사령관 김정일은 어디에 숨었는지 코빼기도 안 보인다.


그런데 수백만이 굶어죽기를 2년째 되던 1998년에 들어서면서 남포항에 쌀 실은

남조선 배들이 들이 닥친다. 인민군 차량들은 번호판을 감추고 쌀을 실어 나른다.

솔직히 남조선 군대가 들어오기를 기다리던 북한사람들은 실망 100%였다.


이때를 노리던 노동당 선전 선동부가 떨쳐나서서 불어댄다.

“미제 침략자들과 남조선 괴뢰도당들이 위대한 김정일 장군님께 드디여 무릎을 꿇고

경제 봉쇄를 풀고 지원을 하기 시작하였습니다. 오직 위대한 장군님만을 따라 나아 갈

때에 우리민족의 미래는 휘황찬란할 것입니다, 위대한 김정일 장군 만세!”


군인들과 당일꾼들 보위, 안전, 검찰 일꾼들에게는 식량공급이 재개되고 그들은

김정일의 지시를 따라서 국가의 질서안정과 국민단속에 돌입하였다.


그러나 국민들에게는 여전히 한 알의 식량도 공급이 되지 않았다

국민들은 다시 허기진 배를 끌어안고 끌려 다니며 위대성 강연을 들어야 했다.

생활 총화도 시작되고 산비탈 뙤기 밭은 회수 당했다. 시장마당은 철폐다. 극심한

기아와 죽음의 뒤를 이어 국민들에게 찾아들던 “자유”는 무참히도 저지당했다.


북한 사람들은 남한사람들을 미워한다.

하늘이 우리에게 비싼 댓가를 치루고 주었던 “자유”를 빼앗아가게 만든 사람들이

사람들이라고....


그런데 남한에 오니까 자기들이 쌀을 주어서 햇볓 10년간 북한 국민들을 살렸다고

자랑스럽게 떠드는 무식한 인간들이 적지 않더라.


그래서 간단한 자료를 공개한다.

-북한군 120만 명에 군관 가족들 까지 하여 1년에 식량을 40만톤 소비한다.

-노동당 유급일꾼, 공산대학을 비롯한 정치대학 학생들, 그 가족들 도합 28만 여명에게

년간에 6만톤 이상의 식량을 공급한다.


- 국가안전 보위부와 - 국가보안부성원들과 정치대학 학생들 그 산하기관 성원들과 그

 가족들 까지 하여 도합 25만 명에게 년간 식량을 5만톤 이상 공급한다.

기타 검찰기관과 재판 기관은 빼고도 년간 최소한 50만톤의 식량이 노동당과

독재기관들과 군대에 공급이 된다.


결론은 남한이 준 쌀은 군대와 노동당 간부들, 독재의 하수인들만을 살찌웠을 뿐이며

그로 인하여 국민들은 자유를 빼앗기고 또다시 노예의 운명을 강요당해야 하였다.


어떤 사람들은 “그러면 북한에서 자체로 생산하여 군대와 당일꾼들에게 주려던 쌀이

남아서 국민들에게로 돌아가지 않았겠는가?” 라고 억지를 부려본다.


천만에! 북한정부는 그 쌀을 전쟁예비물자로 모두 2호 창고에 쓸어 넣고 국민들 속에서 

 “우리는 노동당이 아니라 남조선 때문에 살아났다.”는 감사한 감정이 조금도 생기지

못하도록 막았다는 사실을 알아야한다.


참고로 장마당에 나돈 남한의 쌀은 군인들과 도둑들이 몰래 빼돌린 쌀과 쌀자루가

조금 나돌았을 뿐이다.


지난 9년간 북한 국민들에게 차려졌던 “자유”를 새 정부가 다시 빼앗는 행위를 하지말기를

진심으로 바랄뿐이다.

............

김태산

2017.06.18

좋아하는 회원 :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ㄱㄴㄷㄹ ip1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8 12:51:07 
북한의 군복무는 10년이므로 대부분의 집에서는 자식 1~2명을 군대에 보냅니다.
무슨 말이냐면 인민군도 다같은 백성의 자식들이란 말입니다.
남한에서 보내준 쌀을 군인들이라도 배부르게 먹어서 다행이었네요.
사이버전사 ip2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9 10:44:18 
위에 글을 잘 읽고 답을 하세요^^남한에서 쌀을 보내주면 북한군에게 공급하지만 배부르게 주는 것도 아니고 그냥 여전히 영양실조 면하게 경우 준다는 것 하나. 그리고 그 쌀이 남은 것이 주민에게 가는 것이 아니고 전략물자 식량으로 창고에 쌓여진다고 했는데^^무신 남한쌀을 군인들이 배부르게 먹는 다고^^ 그래서 도와줘야 된다고 혹시 북한사이버 전사인가요?
개야 ip3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8 13:12:29 
1번아 너들이 보낸 쌀 먹고 살아서 청안함도 까고 연평도랑 때려서 남한 군대랑 많이 죽이니까 좋지?
더러운 역적 쓰레기새키야... 머지 않아 인민군이 네 새키의 그 아메바 대가리에도 고사총 탄을 박아줄 것이야.
1번이다 ip4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8 21:42:14 
2번아 내 댓글을 왜곡하거나 비약하지 좀 마라.
너의 형제나 또는 네 아들이 군대 가서 굶거나 영양실조 걸렸다면 너는 좋겠냐?
어차피 쌀은 누군가는 먹어야 한다 그리고 인민군도 북한주민들의 자식들이다는 뜻이다.
너는 인정머리가 없어 보인다ㅉㅉ
이늠아 ip2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9 10:46:16 
아 계속 우겨대는군 결국 남한에서 도와준 식량이 실제로 식량 사정이 어려운 북한주민에 가지 않고 도와주는 효과도 없다고 했는데!!
사이버전사 ip2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9 10:54:25 
군대가 영양실조 걸리고 굶어죽고 했는데 그게 남한탓이냐^^인도적지원이 들어가면 군대가는 것은 원조국이 막지 못하지만 그럼 대신 그 쌀은 넉넉히 공급하고 대신 남은 쌀은 주민 식량공급 북한말로 민수용 쌀로 전환하면 그 나마 다행이라고 하겠지만 결국 그 남은 쌀은 주민에게 가지 않는다는 현실을 김태산선생이 구체적으로 썼는데^^그게 이해가 안되나요!
2번이다 ip3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8 21:49:30 
1번 개야..네 아들이나.
동생이 천안한에서 죽엇어도..
그런 개소리 할거냐?..

개야... 네에미년 씹이나 빨아 처먹어라.. 인간 쓰레기야
...
옳은 ip5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8 21:53:14 
말씀 김태산 화이팅!
헹님이 ip3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2017-06-18 22:48:03 

-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2017-06-20 10:43:49

ㅇㅅㅎㅇ ip6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8 23:52:14 
인민의 아들 딸 ?
그노무 쌀 때문에 북한사람들 으니한데 장마당 다 빼았겨두 갠춘은거요?
북한사람들 장마당에서 다 쫒겨나고 북한 장마당 폐쇠되고 개혁개방이 천년뒤로 멀어져두 갢춘다면
계속 계속 퍼주라구
네놈들이 북한사람 핑계대면서 으니 도와주자능 거잖아?
그 시뻘겅 속이 보인다 속 보여........
아가사타나 ip7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9 00:20:35 
인정머리 없는 넘들 ㅉㅉ
헹님ㄹ ip3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9 00:35:54 
인정머리???
돈과 재산을 위해선 제 에미 애비도 죽이고..
형제도 모르는 인간말종 새키들이 북한 정은이 돕는데서는 인정 논하냐?

개에게도 양심이란게 있는가???ㅋㅋㅋ
게애
.
똥이나 처먹으라..
건아니지 ip3 좋아하는 회원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답변 | 삭제  2017-06-19 11:06:32 
2번아 ...인민군대만 북한 주민들 자식이냐?
보위원 새키들도 ,,안전원 새키들도 다 북한주민들 자식이다...개새키야...
그들은 뭐 하늘의 아들인줄 아냐?

인민군 한데 맞아죽은 남한 군인들이 너의 자식이나 형제라 해도 그런 개소리 할거냐?

댓글입력
이름 비밀번호     
인기글 [2017-11-14]
남북한이 통일해..
“中변방대, 압..
역사·문화가 함..
떨리는 첫 면접..
“명절선물 줄께..
잊지 못할 사람..
[북녘추억] "..
“北나선 교통안..
성공적 南정착으..
천국과 지옥 -..
최근글
한국형 스마트 ..
최근 북한소식
대폭 하락된 휘..
김정은式 충성경..
김정은, ‘JS..
中, 한반도 전..
북한, 민심악화..
“北, 돌연 유..
평양 고위층아파..
“김정은 삼지연..
北당국도 경악한..
최근댓글
미국시민이 내는..
국빈방문가서 밥..
인터넷에 도배된..
역시 예측 대로..
한겨울같은 이상..
삼번님 - 너무..
발제글에 한표드..
목숨걸고 오는 ..
미국기 달고 대..
교수님 바램대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