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공지사항
최근뉴스
탈북자수기
칼럼
문학작품
미디어
실태조사
홍보마당
문의·제안
Home > 소식/활동 > 최근뉴스

김정은, 朴대통령 첫 실명 비난…“매국세력 준동 분쇄해야”

북한 김정은은 1일 조선중앙TV를 통해 방송된 신년사 연설에서 “작년에 남한에서 벌어진 전민항쟁은 보수당국에 대한 원한이 폭발한 것”이라고 언급했다.

김정은은 이날 양복 차림으로 방송에 나와 대남 분야에 대해 설명하면서 “박근혜와 같은 매국세력이 준동하는 것을 분쇄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김정은이 박 대통령의 실명을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작년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로 벌어진 촛불집회 등 반정부 시위를 지켜 본 김정은이 보다 공세적 입장을 취해도 될 것이라고 판단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어 그는 “올해 온민족이 힘을 합쳐 자주통일의 대통로를 열어야 한다”면서 “전민족적 통일대회합을 실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정은은 “우리는 민족의 근본이익을 중시하고 북남관계개선을 바라는 사람이라면 그 누구와도 기꺼이 손잡고 나갈 것”이라면서도 “민족의 통일지향에 역행하는 내외 반통일세력의 도전을 짓부셔 버려야 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남한은 군사충돌을 방지하기 위한 우리 노력에 화답해야 한다”면서 “남한이 전쟁 연습을 중단하지 않는다면 우리도 핵무력을 중추로 선제공격능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위협했다.

김정은은 또 “핵전쟁 위협 대처를 위한 수소탄실험과 공격수단 핵탄두 시험을 성공했으며,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가 마감 단계”라면서 “우리식 주체무기를 더 많이 개발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위력한 군사적 담보로 무분별한 책동을 짓부수고, 조국 안전 혁명과 수뇌부 보위 무적강군, 정치사상·군사기술적 준비를 갖췄다”면서 “국방 분야에서의 성과는 인민의 민족적 긍지를 높이고 제국주의 반동과 파멸의 길 몰아넣기 위한 전략적 지위를 비장이 높였다”고 강변했다.

특히 김정은은 “한 해를 시작하는 이 자리에 서니 나를 굳게 믿어주고 열렬히 지지해주는 우리 인민들을 어떻게 하면 신성히 더 높이 떠높 일 수 있을까 마음이 무거워진다”고 말했다. 최고지도자가 주민들에게 고개를 숙이는 이례적 발언을 한 것이다.

그는 이어 “마음뿐이고 능력이 따라주지 못하는 자책 속에 지난 한 해를 보냈는데 올해는 분발하고 전심전력에 인민을 위해 일을 찾아 할 결심을 가다듬게 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위대한 수령님과 장군님을 믿고 전체인민이 낙관하며, 《세상에 부럼없어라》의 노래를 부르던 시대가 오늘의 현실이 되도록 하기 위해 헌신할 것”이라며 “티 없이 맑고 깨끗한 마음으로 참된 충복 심부름꾼이 될 것이라고 새해 아침에 엄숙히 맹약하는 바”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정은 신년사는 작년과 마찬가지로 이날 낮 12시 30분(평양시 기준 12시)부터 시작됐다. 김정은은 2013년부터 매년 육성으로 신년사를 발표해왔다.



김성환 기자

원문 보기

좋아하는 회원 :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댓글입력
이름 비밀번호     
인기글 [2017-07-24]
모란봉클럽에 출..
남북한이 통일해..
쌀값 1kg 6..
“北당국 ‘가뭄..
“中변방대, 압..
“北청진서 도둑..
“양강도 보위국..
北, 느닷없이 ..
떨리는 첫 면접..
“명절선물 줄께..
최근글
분단현장 "연평..
트럼프가 시진핑..
빨갱이 학습효과..
함북 청진 부윤..
림 씨들의 특성
한국은 미군철수..
모란봉 클럽 1..
그동안 내가 너..
나도 장가 좀 ..
진짜 중요한 거..
닭고기 먹어도 ..
최근댓글
이런식은 인민재..
김정은 위원장닌..
무식한 백정의 ..
전체 화면으로 ..
야 초삥아!!!..
고조 응큼한 놈..
정치꾼들은 이를..
올수다. 주한미..
좋은뜻으로 말씀..
탈북자사회에서 ..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