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RSS
탈북자동지회 소개탈북자동지회 소개   소식/활동소식/활동   취업취업   교육교육   자료실자료실   참여광장참여광장  
공지사항
최근뉴스
탈북자수기
칼럼
문학작품
미디어
실태조사
홍보마당
문의·제안
Home > 소식/활동 > 최근뉴스

“北, 학부모에 마약중독·성문란 중학생들 명단 전격 공개”

최근 북한 함경북도 회령시에서 학부모를 대상으로 대(大)총회를 개최, 마약 중독 및 성문란에 빠진 학생들 명단을 공개하는 사태가 벌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함경북도 소식통은 22일 데일리NK와의 통화에서 “지난 5일 김기송제1중학교에서 마약, 불법영상물, 성매매 등을 단속하는 ‘620상무’ 주도로 학부모 대총회가 진행됐다”면서 “이번 회의의 주요 내용은 마약 복용 후 성 불량 행위를 한 학생 명단 및 처벌 수위 공개였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이어 “총회에서는 학생 6명 중 1명 정도가 이미 마약을 복용하고 있다는 점도 강조됐다”면서 “특히 이번에 제기된 학생들은 ‘형사처벌(형사 처분)될 것’이라는 으름장도 이어졌다”고 덧붙였다.  

또한 회의에서는 “나라의 미래이자 꿈나무들인 학생들이 마약에 중독되어 가고 있다” “이는 나라 흥망과 관련된 심각한 문제로 부모가 자식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교양을 더 잘해야 한다”는 점이 강조됐다고 한다.

소식통에 따르면 김기송제1중학교는 간부 및 부유층 자녀들이 많이 다닌다. 여기서 김기송은 김정일의 친모 김정숙의 동생이다. 북한 당국은 김기송을 ‘소년혁명가’라고 선전하기도 한다. 북한 당국의 입장에서는 ‘사건 은폐’를 원했겠지만 걷잡을 수 없는 사태에 철퇴 결정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 같은 움직임에도 마약 근절 가능성은 크지 않아 보인다. 마약 거래가 당국의 암묵적 승인 아래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는 북한에서 부모들의 마약 흡입을 목격한 아이들이 마약에 대한 경계심이나 심각한 문제의식을 갖기 보단 그대로 따라하고 있기 때문이다. 학생들에게 만연하게 퍼져 있는 마약 흡입은 당국과 부모들에게 책임이 있다는 얘기다.

특히 마약에 중독된 학생들이 마약을 흡입하기 위해 부모들의 돈을 훔치거나 장사활동을 통해 구입하는 등 심각한 상황에 이르렀다는 것이 소식통의 전언이다. 

소식통은 “이번 사건은 아이들만의 잘못이 아니다”면서 “집안에서 부모들이 얼음(필로폰)을 하는 것을 목격한 아이들이 한 번 두 번 흡입하는 과정에 마약의 맛을 알게 된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이제는 북한에서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마약을 복용하고 있고, 특히 소학교(초등학교) 학생들이 중독된 경우도 많다”면서 “이제는 서로가 눈빛만 봐도 마약 복용자를 알 수 있을 정도”라고 소개했다.



김채환 기자

원문 보기

좋아하는 회원 : 0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댓글입력
이름 비밀번호     
인기글 [2017-03-13]
“김정남 부인 ..
[북녘추억] "..
남북한이 통일해..
“태영호에 ‘대..
“명절선물 줄께..
“양강도 보위국..
‘고문 근절’ ..
北주민, 南탈북..
“내 고객 건들..
북녘 동포들의 ..
최근글
통일준비 리더아..
탈북민 정착지원..
망명한다던 탈북..
자꾸 사실을 왜..
유신헌법님께....
5 18을 왜곡..
선원 구합니다
탈북자 분들이 ..
적막이 흐른다
갈라진 혈육을 ..
적막이 흐른다
대한민국을 적화..
최근댓글
탈북자 3000..
"언어는 존재의..
"빨갱이"의 개..
"여론조사는 못..
최성룡씨는 혹시..
비상용 무기고라..
참 좋으신 분들..
성룡이 쓰레기 ..
야...이 한심..
자기 주장이 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문의제안 관련기관
전화 : 02-3402-1040 / 팩스 : 02-3402-1141 / 메일 admin@nkd.or.kr
Copyright © 1999 NK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