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뉴스

문학작품

상세
[시]세상에서 제일로 맛있는 건
동지회 51 1910 2005-12-19 14:04:51
석달전에 내 동생은
세상에서 제일로 맛있는 건
하얀 쌀밥이라 했다

두 달 전에 내 동생은
세상에서 제일로 맛있는 건
불에 구운 메뚜기라 했다

한 달 전에 내 동생은
세상에서 제일로 맛있는 건
어젯밤 먹었던 꿈이라 했다

내 동생이 살아있다면
세상에서 제일로 맛있는 건
이 달에는 뭐라고 했을까

2005년 1월 장진성
좋아하는 회원 : 51
고담녹월

좋아요
신고 0  게시물신고

댓글입력
    
이전글
[시]우리의 밥
다음글
[시]숟가락